연예일반

한국일보

전종서, 이충현 감독과 열애 중..'콜'로 맺은 인연

정한별 입력 2021. 12. 03. 15:18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전종서가 이충현 감독과 열애 중이다.

3일 소속사 마이컴퍼니 측 관계자는 본지에 "전종서와 이충현 감독이 열애 중이다. 영화 '콜'로 인연을 맺어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고 말했다.

전종서와 이 감독은 지난해 개봉한 영화 '콜'을 통해 호흡을 맞췄다.

전종서 외에도 박신혜 김성령 이엘 등이 출연한 이 작품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된 서로 다른 시간대의 두 여자가 서로의 운명을 바꿔주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종서(왼쪽)와 이충현(오른쪽)이 열애 중이다. CJ ENM, 넷플릭스 제공

배우 전종서가 이충현 감독과 열애 중이다. 네티즌들은 두 사람의 열애 소식에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3일 소속사 마이컴퍼니 측 관계자는 본지에 "전종서와 이충현 감독이 열애 중이다. 영화 '콜'로 인연을 맺어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고 말했다.

전종서와 이 감독은 지난해 개봉한 영화 '콜'을 통해 호흡을 맞췄다. 전종서 외에도 박신혜 김성령 이엘 등이 출연한 이 작품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된 서로 다른 시간대의 두 여자가 서로의 운명을 바꿔주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다. 전종서는 연쇄살인마 영숙 역을 소화했다.

전종서는 2018년 '버닝'으로 데뷔했으며, 현재 '연애 빠진 로맨스'를 통해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콜'은 이 감독의 장편 상업 영화 데뷔작이다. 앞서 그는 2015년 영화 '몸 값'을 선보였다.

정한별 기자 onestar101@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