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헤럴드경제

현대엔지니어링, 주거취약계층에 혹한기 대비 물품 전달

입력 2021. 12. 03. 15:44

기사 도구 모음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11월 진행한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 4'를 통한 걸음기부의 성과로 주거취약계층에 혹한기 물품을 기부했다고 3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달 30일 종로구청에서 창신동·돈의동 쪽방주민 530여가구에 간편식 세트를, 종로구 취약계층 200여가구에 쌀, 김장김치 등을 전달한 데 이어 지난 1일 영등포쪽방상담소에서 쪽방주민 850여가구에 혹한기 대비 방한의류, 방한침구류, 식품류 등을 기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현대엔지니어링 이상훈 지속가능경영팀장(오른쪽), 서울시 임종춘 자활지원팀장(왼쪽), 김형옥 영등포 쪽방상담소장이 지난 1일 영등포쪽방상담소에서 진행된 ‘혹한비 방한물품 후원’ 행사에서 방한물품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헤럴드경제=김은희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11월 진행한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 4’를 통한 걸음기부의 성과로 주거취약계층에 혹한기 물품을 기부했다고 3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달 30일 종로구청에서 창신동·돈의동 쪽방주민 530여가구에 간편식 세트를, 종로구 취약계층 200여가구에 쌀, 김장김치 등을 전달한 데 이어 지난 1일 영등포쪽방상담소에서 쪽방주민 850여가구에 혹한기 대비 방한의류, 방한침구류, 식품류 등을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걸음기부 캠페인의 결과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임직원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걸음기부 캠페인을 열어 목표 7억걸음을 초과한 8억여걸음을 달성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013년부터 주거취약계층인 서울시 5개 쪽방주민에게 혹한기 대비 물품을 후원해오고 있다. 현재까지 1만3000여명에게 3억2000여만원 규모의 물품을 전달했다. 또한 협력사와 함께 매년 김장담그기, 방한용품지원, 아동보육원 물품후원 등을 통해 교류를 지속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통해 주거취약계층에게 도움을 제공함으로써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ehkim@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