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헤럴드경제

툴젠 청약 경쟁률 164.13대 1..증거금 1조4361억원 모여

입력 2021. 12. 03. 17:54

기사 도구 모음

코스닥 이전상장을 추진 중인 유전자 교정 전문기업 툴젠은 지난 2일부터 3일까지 진행된 공모주 청약에서 164.1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이날 밝혔다.

툴젠의 코스닥 상장 예정일은 이달 10일이며, 이전 상장 후 예상 시가총액은 공모가 기준 약 5489억원 규모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툴젠 로고[출처: 연합]

[헤럴드경제] 코스닥 이전상장을 추진 중인 유전자 교정 전문기업 툴젠은 지난 2일부터 3일까지 진행된 공모주 청약에서 164.1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이날 밝혔다.

증거금은 약 1조4361억원 규모다.

툴젠은 앞서 기관 수요예측에서는 경쟁률이 29.54대 1로, 올해 신규 상장기업 중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한 바 있다. 공모가는 희망 범위(10만∼12만원) 하단보다 30% 낮은 7만원으로 결정됐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경색된 금융 시장 분위기 속에서 공모가 산정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만족스러운 결과로 공모를 마감했다"고 전했다.

툴젠의 코스닥 상장 예정일은 이달 10일이며, 이전 상장 후 예상 시가총액은 공모가 기준 약 5489억원 규모다.

김영호·이병화 툴젠 대표이사는 "상장을 계기로 원천특허 기술력과 임상개발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고 회사의 미래 성장 동력을 창출하겠다"며 "이를 통해 세계적인 유전자교정 전문 기업으로 도약하고 글로벌 시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