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고스트나인, 팬심 'Control'하는 변신의 귀재(뮤직뱅크)

안하나 입력 2021. 12. 03. 18:04

기사 도구 모음

그룹 고스트나인(GHOST9)이 케이팝 마에스트로로 무대를 장악했다.

고스트나인(손준형, 이신, 최준성, 이강성, 프린스, 이우진, 이진우)은 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뮤직뱅크'에 출연해 새 미니앨범 'NOW : Who we are facing (나우 : 후 위 아 페이싱)'의 타이틀곡 'Control (컨트롤)' 무대를 선보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 KBS 2TV "뮤직뱅크" 캡처

그룹 고스트나인(GHOST9)이 케이팝 마에스트로로 무대를 장악했다.

고스트나인(손준형, 이신, 최준성, 이강성, 프린스, 이우진, 이진우)은 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뮤직뱅크’에 출연해 새 미니앨범 'NOW : Who we are facing (나우 : 후 위 아 페이싱)'의 타이틀곡 'Control (컨트롤)'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강인한 남성미가 돋보이는 스타일로 등장한 고스트나인은 세련된 비주얼과 분위기로 시선을 압도했다. 지휘자로 변신한 고스트나인은 손끝에서 섬세한 춤선을 완성했고, 파워풀한 에너지와 치명적인 섹시함을 펼쳐 보이며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또 고스트나인은 '마왕춤', '런웨이춤', '마에스트로춤' 등의 포인트 안무를 선보이며 그룹만의 시너지를 발휘했으며, 눈과 귀에 아른거리는 강한 중독성을 자아냈다.

고스트나인이 5개월 만에 선보이는 새 타이틀곡 'Control'은 마치 지휘를 하는 듯한 비유를 사용해 마음속에 있는 두려움, 슬픔, 후회 등은 잠시 넣어두고 나에게 오라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괴테의 시를 바탕으로 작곡된 슈베르트의 가곡 ‘마왕’을 샘플링해 카리스마 있는 클래식 피아노의 울림이 인상적인 곡이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