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시스

與, 윤석열에 "권성동 강원랜드 청탁 의혹 입장 밝혀라"

김형섭 입력 2021. 12. 04. 10:30

기사 도구 모음

더불어민주당은 4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를 향해 "김성태는 나쁜 청탁, 권성동은 착한 청탁이냐"며 "윤 후보는 권성동 사무총장의 강원랜드 청탁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히라"고 요구했다.

민주당은 "현 국민의힘 사무총장이자 윤 후보 핵심 관계자로 언급되는 권성동 의원도 강원랜드 채용 비리 사건에 연루됐다는 혐의로 대법원의 판단을 기다리는 인물"이라며 "권 의원은 교육생 선발과정에서 13명을 채용 청탁한 혐의, 강원랜드 청탁을 들어주는 대가로 자신의 비서관 채용을 청탁했다는 혐의, 강원랜드 사외이사 채용 과정에 외압을 행사했다는 혐의 등을 받고 있다"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8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하우스커피에서 열린 '대선 D-100, 내일을 생각하는 청년위원회 및 청년본부 출범식'에 참석하고 있다. 오른쪽은 권성동 사무총장. 2021.11.2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형섭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4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를 향해 "김성태는 나쁜 청탁, 권성동은 착한 청탁이냐"며 "윤 후보는 권성동 사무총장의 강원랜드 청탁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히라"고 요구했다.

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 선거대책위원회 현안대응TF는 이날 성명서를 내고 "강원랜드 채용 비리는 1차 교육생 선발 인원 320명 중 89%, 2차 교육생 선발 인원 198명 전원이 취업청탁대상자로 밝혀지고 최흥집 전 강원랜드 사장, 염동열 전 의원 등이 징역형을 선고받는 등 큰 충격을 줬다"며 이같이 밝혔다.

민주당은 "현 국민의힘 사무총장이자 윤 후보 핵심 관계자로 언급되는 권성동 의원도 강원랜드 채용 비리 사건에 연루됐다는 혐의로 대법원의 판단을 기다리는 인물"이라며 "권 의원은 교육생 선발과정에서 13명을 채용 청탁한 혐의, 강원랜드 청탁을 들어주는 대가로 자신의 비서관 채용을 청탁했다는 혐의, 강원랜드 사외이사 채용 과정에 외압을 행사했다는 혐의 등을 받고 있다"고 했다.

이어 "1심 법원은 권 사무총장이 자신의 비서관 채용을 강원랜드 측에 요청하고 강원랜드 현안 청탁에 대해 승낙한 사실이 실제 존재했음을 확인했다"며 "검사 출신 권 의원이 기술적으로 청탁 당시의 형사법 망은 피해갈 수 있었겠지만 채용을 요청한 사실 그 자체를 부인할 수는 없다"고 주장했다.

민주당은 "중용하던 김성태 전 의원은 '딸 특혜 채용' 문제로 서둘러 손절했지만 '강원랜드 채용 청탁' 의혹의 권 사무총장만큼은 절대로 놓지 않는 윤 후보에게 공정이란 무엇인지 묻는다"며 "윤 후보 핵심 관계자 권 사무총장의 당시 행태가 현행 청탁금지법에 반하는 행위인지에 대한 의견도 명백히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phites@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