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강원 토요일 밤 9시 기준 96명 확진..누적 9196명

김경목 입력 2021. 12. 04. 21:59

기사 도구 모음

코로나19의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 1단계가 시행 중인 4일 오후 강원도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9개 시군에서 96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강원도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기준 지역별 확진자 수는 원주가 25명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다.

누적 확진자 수는 9196명으로 늘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사내용 요약
원주·강릉·춘천·홍천 두 자릿수

[춘천=뉴시스] 김경목 기자 = 2일 오후 춘천시민들이 강원 춘천시 석사동 춘천종합체육회관 주차장에 설치된 코로나19 선별 진료소에서 진단검사(PCR)를 받고 있다. 춘천시는 이날 보건소 내 선별 진료소를 폐쇄하고 춘천종합체육관(호반체육관 맞은편) 주자창으로 선별 진료소를 이전했다. 2021.12.02. photo31@newsis.com

[춘천=뉴시스] 김경목 기자 = 코로나19의 단계적 일상 회복(위드 코로나) 1단계가 시행 중인 4일 오후 강원도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9개 시군에서 96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강원도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기준 지역별 확진자 수는 원주가 25명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다.

이어 강릉 17명, 춘천·홍천 각 14명, 양구 8명, 태백·속초 각 4명, 동해 3명, 횡성·철원 각 2명, 영월·평창·정선·고성 각 1명이다.

누적 확진자 수는 9196명으로 늘었다.

병상 가동률은 병원과 생활치료센터를 합쳐 835개 병상 중 625명이 입원한 가운데 생활치료센터 입소자 19명이 퇴원하면서 75.6%에서 74.9%(4일 0시 기준)로 내려갔다.

병원은 454개 병상 중 375개를 사용해 79.7%에서 82.6%로 올라갔고, 생활치료센터는 속초·고성·평창의 381개 중 250개를 이용하면서 70.6%에서 65.6%로 내려갔다.

접종대상자(149만2258명) 중 2차까지 백신을 맞은 도민은 125만3976명으로 84.0%(3일 오후 10시 기준)이고, 1차 접종자는 129만9114명으로 87.1%까지 늘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photo31@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