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중앙일보

이재성 분데스리가 2호 어시스트

피주영 입력 2021. 12. 05. 10:0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소속팀 마인츠는 3-0 완승
볼프스부르크 선수와 볼 다투는 이재성. [AP=연합뉴스]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마인츠의 미드필더 이재성(29)이 시즌 두 번째 어시스트를 올렸다.

이재성은 5일(한국시간) 독일 마인츠의 메바 아레나에서 열린 2021~22시즌 분데스리가 14라운드 볼프스부르크와 홈경기 1-0으로 앞선 전반 4분 안톤 슈타흐의 골을 도왔다.

오른쪽 측면에서 볼을 잡은 이재성이 슈타흐에 침착하게 패스를 내줬고, 페널티 아크 뒤편에서 슈타흐가 때린 오른발 중거리 슛이 골망을 흔들었다. 시즌 2호 도움(1골).

10월 16일 8라운드 도르트문트전에서 시즌 첫 도움이자 마인츠 데뷔 공격 포인트를 올린 이재성은 같은 달 30일 10라운드 빌레펠트전에선 시즌 첫 골을 기록했다. 마인츠는 3-0으로 이기며 리그 3경기 연속 무패(2무 1패)에서 벗어났다. 순위는 7위(승점 21).

마인츠는 경기 시작 2분 만에 요나탄 부르카르트가 선제골을 터뜨리며 경기 주도권을 쥐었다. 2분 뒤엔 슈타흐의 추가골, 후반 45분 상대 막상스 라크루아의 자책골로 승리를 굳혔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