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중앙일보

방탄소년단 '버터', 美 버라이어티 선정 '올해의 음반' 수상

천인성 입력 2021. 12. 05. 16:44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방탄소년단이 '버터'로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 선정 '올해의 음반' 상을 받았다.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 선정 '올해의 음반' 상을 받았다.

방탄소년단은 4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2021 히트메이커' 시상식에서 '버터'로 올해의 음반 트로피를 수상했다. 2019 히트메이커에서 '올해의 그룹'으로 선정된 후 두 번째다.

방탄소년단은 영상에서 "버터는 우리에게 특별한 의미를 갖는 곡"이라고 밝혔다. "팬데믹 상황에서 잠시 멈춰 스스로를 되돌아보고, 많은 이에게 즐거운 에너지를 전달하고자 버터를 준비했다. 이 곡은 우리로 하여금 지금 할 수 있는 것을 즐기고, 앞으로 나아갈 수 있게 하는 이정표가 됐다"는 설명이다.

아울러 "최근 2년 동안 소망한 대면 콘서트를 막 마쳤는데, 우리의 새로운 챕터 시작"이라며 "어느 아티스트에게나 가장 행복한 성취는 자신의 음악을 많은 이와 나누는 것이다. 방탄소년단에게 버터가 그런 곡"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5월 발표된 버터는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서 10주간 1위를 차지했다.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페이보릿 팝송 부문을 차지했다. 내년 1월 열리는 '그래미 어워드'에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천인성 기자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