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오빠랑 한 잔" 이효리♥이상순, 2세 준비하는 거 아니었어? 제주도 '힐링샷'

김수형 입력 2021. 12. 06. 03:50 수정 2021. 12. 06. 03:53

기사 도구 모음

 가수 이상순이 아내 이효리와 한가로운 제주도 일상을 공유했다.

5일, 이상순이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효리가 한 카페에서 에스프레스로르 음미하고 있는 모습.

한편 이효리와 이상순은 2013년 결혼했으며 2세를 계획해 현재 준비 중에 있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수형 기자] 가수 이상순이 아내 이효리와 한가로운 제주도 일상을 공유했다. 

5일, 이상순이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효리가 한 카페에서 에스프레스로르 음미하고 있는 모습. 모자를 푹 눌러썼음에도 특유의 아우라가 느껴지는 모습이다. 

이어 "오빠랑 에스프레소 콘파냐 한잔"이란 멘트를 덧붙이자 팬들은 "오빠??? 효리언니 아니고 오빠???" , "상순 오빠가 요리언니를 오빠라고 한거냐 ㅋㅋ귀엽다", "어? 아님 효리 언니가 상순오빠 SNS 계정으로 사진 올리신건가 ㅋㅋ부부가 한 계정으로 쓸 수도 있지"라며 다양하게 반응했다. 

앞서 이상순은 '놀면 뭐하니?' '효리네 민박' 등 여러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아내의 말에 순종하는 착한 남편의 모습을 보여줬던 바. 갈등 없이 오랜 시간 신혼부부처럼 지내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재미와 함께 잔잔한 감동을 안겼다.

한편 이효리와 이상순은 2013년 결혼했으며 2세를 계획해 현재 준비 중에 있다고 밝혔다. 당시 이효리는 한 인터뷰에서 "어떤 사람은 쉽게 되지만, 어떤 분들에게는 힘든 일이다. 임신을 준비하는 분들 중에 생각보다 힘든 분들이 많다는 걸 이번에 알았다"며 "온 국민이 이렇게 응원을 해주신다면 노력 해봐야겠다"고 말해 화제가 된 바 있다.

/ssu08185@osen.co.kr

[사진] 이상순 SNS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