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시스

편의점 CU, '네이버플러스' 구독 제휴..최대 10% 혜택

김정현 입력 2021. 12. 06. 09:20

기사 도구 모음

편의점 CU가 네이버 유료 구독 서비스 '네이버플러스'와 공식 제휴했다.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은 6일부터 내년 3월6일까지 네이버와 함께 전국 점포에서 'CU X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더블 혜택' 서비스를 운영한다.

멤버십 카드 등록 후 이날부터 CU에서 네이버페이로 결제하면 행운 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처음으로 CU에서 네이버플러스멤버십 더블 혜택을 받은 이용객 모두에게 감사포인트(1000원)를 제공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사내용 요약
기본 5% 적립에 카드 등록 시 5% 즉시 할인


[서울=뉴시스]김정현 기자 = 편의점 CU가 네이버 유료 구독 서비스 '네이버플러스'와 공식 제휴했다.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은 6일부터 내년 3월6일까지 네이버와 함께 전국 점포에서 'CU X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더블 혜택' 서비스를 운영한다.

네이버플러스는 포털 네이버가 만든 구독 서비스다. 월 4900원을 내면 웹툰, 티빙 등 디지털 콘텐츠 이용권과 함께 쇼핑 시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최대 5%까지 적립해 주는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CU는 여기에 더해 5% 할인 혜택을 함께 제공한다. 네이버페이에 CU 멤버십 카드를 등록하면 현장 할인을 동시에 받을 수 있다.

멤버십 카드 등록 후 이날부터 CU에서 네이버페이로 결제하면 행운 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CU는 추첨을 통해 최대 1만1900원의 행운포인트를 선물한다. 포인트는 CU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처음으로 CU에서 네이버플러스멤버십 더블 혜택을 받은 이용객 모두에게 감사포인트(1000원)를 제공한다.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은 올해 초 네이버와 업무협약을 맺고 양사의 온∙오프라인 플랫폼, 각사 역량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편의를 제공한다는 전략을 세웠다.

양사는 '제페토'(Zepeto) 내 CU 입점, 네이버페이 오프라인 충전 서비스 도입 등 마케팅을 확대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dobagi@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