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중앙일보

BTS, 데뷔8년만에 개인 인스타그램 개설.."벌써 팔로워 500만"

하수영 입력 2021. 12. 06. 20:37 수정 2021. 12. 07. 06:2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방탄소년단(BTS) 개인 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데뷔 8년 만에 처음으로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했다.

6일 BTS 멤버 RM(알엠),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은 이날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했다. 2013년 6월 13일 데뷔한 이래 8년 만에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만든 것.

그동안은 방탄소년단 단체 SNS 계정과 공식 팬카페, 공식 팬 커뮤니티 플랫폼인 ‘위버스’를 통해서만 팬들과 소통해 왔다.

이날 BTS 멤버들은 각자의 계정에 각자 바다와 콘서트 대기실, 공원 등에서 촬영한 사진을 게시하며 팬들과 소통을 시작했다. 또 서로의 계정을 팔로우하고 댓글을 게재하는 등 멤버들 간 소통도 시작했다.

국내외 BTS 팬들은 멤버들의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 개설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6일 오후 8시 30분 기준으로 일부 멤버들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가 500만 명을 훌쩍 넘어서고 있다.

한편 BTS는 이날부터 두 번째 공식 장기휴가에 돌입했다. 11월 27일과 28일, 12월 1일과 2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2년 만의 대면 콘서트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LA(비티에스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엘에이)’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이들은 12월 4일 미국 아이하트라디오 주최 '2021 징글볼 투어' 공연을 끝으로 2021년 공식 일정에 마침표를 찍었다.

진과 지민, 정국은 6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후 열흘간의 자가 격리를 시작했다. 미국에 머무르고 있는 RM과 슈가, 제이홉, 뷔 역시 추후 귀국해 자가 격리를 이어갈 전망이다.

BTS는 2022년에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2022년 3월에는 서울에서 오프라인 콘서트를 개최, 2년 5개월 만에 국내 팬들과 직접 만날 계획을 세우고 있다.

하수영 기자 ha.suyoung@joongang.co.kr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