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매일경제

"비운전자에게도 사랑받겠다" 티맵의 당찬 도전 시작됐다

오대석 입력 2021. 12. 07. 15:36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내비게이션서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전면 개편
전동킥보드 공유 등 신규 서비스 출시
국민 내비게이션서 비 운전자 사용성 확장
내년 티맵 주차 통합, 렌터카 출시
티맵 사용자들이 안심대리, 킥보드, 대리운전,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 전기차 충전 등 다양한 서비스를 사용하는 모습 [사진 제공 = 티맵모빌리티]
티맵이 내비게이션에서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진화를 추진한다. 단순 길안내를 넘어 '이동의 모든 것'을 아우르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티맵모빌리티는 티맵의 사용자환경(UX)을 전면 개편하고, 2022년을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도약하는 원년으로 삼겠다고 7일 밝혔다. 이전 티맵이 운전자 중심의 내비게이션 서비스였다면, 개편된 티맵은 기존 강점을 승계하면서도 모두가 새로운 이동 수단을 사용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확장했다.

앱 상단에 대리운전, 킥보드, 렌터카(예정), 주차(예정) 등 맥락에 맞는 다양한 이동 수단을 제안한다. 사용자 맞춤형 메시지를 통해 개인화된 서비스의 틀도 마련했다. 하단 탭은 홈 화면과 실시간 인기 급상승 장소를 알려주는 'T지금' '운전생활' 'MY'로 변경됐다. T지금은 실시간 데이터에 기반한 장소를 추천 받을 수 있다. 실제 사용 이력 기반의 추천을 통해 계획 단계에서부터 탐색, 이동, 도착까지의 모든 경험을 연결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운전생활 탭은 길안내 서비스 외에 운전자들이 누릴 수 있는 유용한 부가 서비스를 제공한다. 운전습관이나 내차관리, 출장세차, 내차팔기 등 자동차 관련 생활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우측 하단의 MY 탭은 이동 경험을 관리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프로필 설정을 통해 맞춤형 서비스와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화물차·전기차 등 상황에 맞게 설정해 놓으면 맞춤형 검색 결과와 맞춤형 경로를 안내한다.

비운전자들을 위한 서비스도 늘려 나가고 있다. 이날 출시된 '티맵 킥보드'는 티맵 내에서 공유 킥보드를 조회하고 대여할 수 있는 서비스다. 수많은 킥보드 회사의 앱을 일일이 설치하고 가입할 필요 없이 티맵 하나로 주변에 있는 여러 브랜드의 킥보드를 확인하고 이용할 수 있다. 현재 지쿠터, 씽씽의 킥보드를 사용할 수 있으며, 향후 제휴 업체를 늘려나갈 계획이다.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도 출시됐다. 별도 결제나 가입 없이 차량 프로필을 화물차로 등록하면, 특화된 경로를 안내받을 수 있다. 화물차 총중량과 차량 높이를 고려해 길을 안내하고, 화물차 쉼터 같은 특화 장소도 안내한다.

내년에는 티맵 주차를 통합하고, 연구소 항목과 렌터카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연구소에서는 졸음운전 방지 기능과 차세대 지능형 교통 시스템(C-iTS), 다양한 센서를 활용한 터널위치 측위 기술 등 티맵의 신기술을 선보인다.

이종호 티맵모빌리티 대표는 "티맵은 유연하게 서비스를 확장하고 운전자뿐 아니라 비운전자 고객도 접근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티맵의 강점인 운전자 서비스에 더해 비운전자 중심의 대중교통, 셔틀 같은 서비스 경험을 확장해 최적의 이동을 제안하는 혁신 플랫폼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티맵모빌리티는 지난해 12월 29일 SK텔레콤에서 분사했다. 수용응답형 모빌리티(MOD), 카 라이프, 티맵 오토, 서비스형 모빌리티(MaaS) 등 4개 분야를 핵심사업으로 서비스를 다변화해왔다. 완성차 업체들과 협업해 티맵 오토의 사용자 기반을 넓히면서 통합 인포테인먼트(IVI)를 출시했다. 이동 중 물건을 쉽게 구매해 찾아갈 수 있는 티맵 픽업, 구독 서비스 티맵 플러스, 실시간 인기 급상승 장소를 알려주는 T지금 등을 출시했다. 티맵 안심대리는 기업과 차주를 위한 대리운전 중개뿐 아니라 주간 동행 대행 서비스로 사업 영역을 확장했다. 화물, 자율주행, 도심교통항공(UAM) 같은 새로운 분야에서도 다양한 기업과 협업하고 있다.

[오대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