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조선비즈

인텔, 자율주행 자회사 '모빌아이' 상장 추진.."기업가치 60조원 전망"

박서빈 인턴기자 입력 2021. 12. 07. 15:39

기사 도구 모음

미국 반도체 기업 인텔이 자율주행 관련 자회사 모빌아이(Mobileye)를 상장할 계획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6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WSJ는 이날 관련 사안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면서 계획대로 상장할 경우 모빌아이의 기업가치는 약 500억 달러(약 59조750억 원) 이상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인텔은 모빌아이를 2017년 3월 모빌아이를 153억 달러(약 18조540억원)에 인수했다.

인수 후 모빌아이의 수익은 약 3배 뛰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국 반도체 기업 인텔이 자율주행 관련 자회사 모빌아이(Mobileye)를 상장할 계획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6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모빌아이 카메라가 실시간으로 전방 차량, 차선 등 주변 환경 이미지를 분석하고 있는 모습.

WSJ는 이날 관련 사안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면서 계획대로 상장할 경우 모빌아이의 기업가치는 약 500억 달러(약 59조750억 원) 이상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구체적인 상장 규모와 시기 등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이스라엘에 본사를 둔 모빌아이는 보행자 충돌 경고, 차선 이탈 등을 알려주는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을 세계 최초로 개발한 회사다. 자율주행 차량의 핵심 기술에 특화됐다.

인텔은 모빌아이를 2017년 3월 모빌아이를 153억 달러(약 18조540억원)에 인수했다. 인수 후 모빌아이의 수익은 약 3배 뛰었다. 올해 3분기 매출은 약 3억2600만 달러(약 3847억4500만 원)로 1년 전 보다 39% 올랐다.

- Copyrights ⓒ 조선비즈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