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KBS

몰디브서도 오미크론 확진자 발생.."남아공서 입국한 여행객"

송명희 입력 2021. 12. 07. 21:16 수정 2021. 12. 07. 21:48

기사 도구 모음

휴양지로 유명한 인도양의 몰디브에서도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자가 발견됐다고 신화통신과 현지 언론이 7일 보도했습니다.

몰디브 보건보호국은 지난달 27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입국한 한 여행객의 검체에 대한 유전자 염기서열 조사 결과 오미크론 변이 감염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몰디브는 지난달 28일부터 남아공, 짐바브웨, 보츠와나 등 아프리카 7개국발 외국인 여행객에 대해 입국을 금지한 상태입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휴양지로 유명한 인도양의 몰디브에서도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자가 발견됐다고 신화통신과 현지 언론이 7일 보도했습니다.

몰디브 보건보호국은 지난달 27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입국한 한 여행객의 검체에 대한 유전자 염기서열 조사 결과 오미크론 변이 감염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몰디브는 지난달 28일부터 남아공, 짐바브웨, 보츠와나 등 아프리카 7개국발 외국인 여행객에 대해 입국을 금지한 상태입니다.

이들 국가에서 입국한 내국인에게는 실시간 유전자증폭(RT-PCR) 검사와 함께 14일간 격리 조치를 도입했습니다.

오미크론 변이는 올해 인도 등을 강타한 델타 변이보다 전파력이 강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현재 남아공을 중심으로 미국, 홍콩, 영국, 독일 등 최소 50개국에서 확인됐습니다.

[사진 출처 : 신화=연합뉴스]

송명희 기자 (thimble@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