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머니S

"귀신 나온다고".. 기시다, '9년 빈집' 총리 공관 입주

김태욱 기자 입력 2021. 12. 08. 05:48

기사 도구 모음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귀신이 출몰한다'는 소문이 제기된 총리 공관에 입주한다.

지난 7일 일본 방송매체 NHK에 따르면 기시다 총리는 이번 주말 현재 거주하고 있는 도쿄 아카사카 중의원 숙소에서 퇴거한 이후 공관에 입주할 예정이다.

일본 총리가 공관에 입주하는 것은 지난 노다 요시히코 전 총리 이후 9년 만이다.

일본 총리 공관은 지난 1932년 이누카이 쓰요시 전 일본 총리가 암살된 이후 귀신이 출몰한다는 소문이 끊이지 않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난 7일 일본 방송매체 NHK는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오는 주말 총리 공관에 입주한다고 전했다. 사진은 기시다 총리. /사진=로이터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귀신이 출몰한다'는 소문이 제기된 총리 공관에 입주한다.

지난 7일 일본 방송매체 NHK에 따르면 기시다 총리는 이번 주말 현재 거주하고 있는 도쿄 아카사카 중의원 숙소에서 퇴거한 이후 공관에 입주할 예정이다. 기시다 총리가 공관에 입주하는 이유는 의원 숙소에서 집무 공간까지 오고 가는 데 드는 경비를 줄이기 위해서다.

일본 총리가 공관에 입주하는 것은 지난 노다 요시히코 전 총리 이후 9년 만이다. 지난 2012년 12월 집권한 아베 신조 전 총리와 그의 후임자인 스가 요시히데 전 총리는 공관에 입주하지 않았다.

일본 총리 공관은 지난 1932년 이누카이 쓰요시 전 일본 총리가 암살된 이후 귀신이 출몰한다는 소문이 끊이지 않았다. 실제로 스가 전 총리는 지난 2013년 관방장관으로 재임하던 중 "(귀신 출몰에 대한) 여러 가지 소문이 있는 것은 사실"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김태욱 기자 taewook9703@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