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김동완 "막내 앤디, 신화 내에서 외교부 장관"(힐링산장2)

배효주 입력 2021. 12. 08. 13:12

기사 도구 모음

신화 김동완이 앤디에 대해 "신화 내 외교부장관"이라며 막내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다.

B tv 케이블 '우리동네 B tv'와 채널S가 손잡은 전광렬의 휴먼 버라이어티 '힐링산장-줄을 서시오 시즌 2' 측은 12월 8일 방송되는 9회 손님인 김동완과 앤디의 투샷을 공개했다.

김동완은 "앤디는 신화 내에 외교부 장관 느낌"이라며 신화를 통솔하는 실세(?)임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배효주 기자]

신화 김동완이 앤디에 대해 "신화 내 외교부장관"이라며 막내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다.

B tv 케이블 ‘우리동네 B tv’와 채널S가 손잡은 전광렬의 휴먼 버라이어티 ‘힐링산장-줄을 서시오 시즌 2’ 측은 12월 8일 방송되는 9회 손님인 김동완과 앤디의 투샷을 공개했다.

김동완과 앤디는 올해 초에 보고 오랜만에 방송에서 마주한 상황. 이수영은 카메라 앞 신화의 투 샷에 “추억 돋네”라며 감격했고 김동완은 “어색해, 어색해 죽겠어”라면서도 앤디의 팔짱을 끼며 ‘브로맨스’를 보여줬다는 전언이다.

현재 앤디는 서울을 떠나 “제주살이 6주 차”라며 ‘힐링산장 2’을 위해 서울로 올라왔다고 밝혔다. 김동완은 “앤디는 신화 내에 외교부 장관 느낌”이라며 신화를 통솔하는 실세(?)임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앤디는 신화의 막내로 어렸을 때부터 멤버들에게 귀여움과 도움을 많이 받았다며 “제가 이제 형들 케어를 해줘야 되지 않을까”라며 멤버들을 향한 마음을 전했다.

김동완은 술을 마실 때 앤디가 항상 하는 말을 깜짝 공개하기도. 이를 들은 이수영은 “엄마가 아빠한테 하는 말”이라며 폭소를 터트렸다. 앤디는 “케어를 해주려고 하는데 말을 드럽게(?) 안 들어요”라며 ‘신화 외교부장관’의 고충을 털어놓았다는 후문이다.(사진 제공=힐링산장2)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