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서울신문

베이징 동계올림픽 본선 보인다..컬링 믹스더블 5연승

박재홍 입력 2021. 12. 08. 13:51

기사 도구 모음

컬링 믹스더블(혼성 2인조) 국가대표 김민지(춘천시청)-이기정(강원도청)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출전권이 걸린 자격대회 예선에서 5연승을 거두며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김민지-이기정은 6개 국가가 겨루는 본선에서 올림픽 출전권 2장을 놓고 경쟁을 벌인다.

김민지-이기정은 8일(한국시간) 네덜란드 레이와르던에서 열린 '올림픽 자격대회'(OQE) B조 예선 5차전에서 라트비아를 9-7로 누르고 5연승을 기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민지-이기정, 올림픽 출전권 자격대회 예선 1위
본선서 6개 팀과 출전권 2장 경쟁

컬링 믹스더블(혼성 2인조) 국가대표 김민지(춘천시청)-이기정(강원도청)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출전권이 걸린 자격대회 예선에서 5연승을 거두며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김민지-이기정은 6개 국가가 겨루는 본선에서 올림픽 출전권 2장을 놓고 경쟁을 벌인다.

김민지-이기정은 8일(한국시간) 네덜란드 레이와르던에서 열린 ‘올림픽 자격대회’(OQE) B조 예선 5차전에서 라트비아를 9-7로 누르고 5연승을 기록했다. 1~3엔드에 3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7-0으로 멀찌감치 앞서간 김민지-이기정은 4엔드와 6엔드에 6점을 내주며 8-6으로 추격당했다. 7엔드에서 1득점으로 한 발 더 도망간 김민지-이기정은 마지막 8엔드에서 라트비아를 1득점으로 묶어 9-7 승리를 가져왔다.

김민지-이기정은 앞서 열린 에스토니아와 4차전에서는 10-8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며 본선 진출을 확정했었다. 김민지-이기정은 5연승을 거두며 미국과 공동으로 조1위에 올라섰다. 김민지-이기정은 8일 오후 10시 30분(한국시간) 미국과 예선 최종전을 통해 마지막 조1위를 결정짓는다.

2개조 총 14개국이 참가한 이번 대회는 각 조 1~3위 팀은 본선으로 올라간다. 각조 2, 3위가 다른조 2, 3위와 교차로 본선 1경기를 치르고, 승자가 각조 1위와 본선 제2경기를 치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최종적으로 2팀에게 올림픽 출전권이 주어진다.

박재홍 기자 maeno@seoul.co.kr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