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뉴스엔

'몬스타엑스:더 드리밍' 오늘(8일) 전세계 최초 CGV 개봉

배효주 입력 2021. 12. 08. 14:39

기사 도구 모음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가 K팝을 넘어 스크린 접수를 예고했다.

'계단식 성장돌'이라는 수식어처럼 몬스타엑스는 현 시국으로 제한되어 있는 팬들과의 대면 자리에 대한 아쉬움을 달래주고자 영화라는 창구를 선택했고, 'MONSTA X : THE DREAMING'을 통해 국내부터 전 세계에 있는 몬베베와 신선한 소통에 나설 것을 알리며 콘서트 못지않은 생생한 현장감으로 함께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배효주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가 K팝을 넘어 스크린 접수를 예고했다.

12월 8일부터 몬스타엑스의 영화 ‘MONSTA X : THE DREAMING(몬스타엑스 : 더 드리밍)’이 국내 CGV에서 최초 개봉된다. 이어 전 세계 70여 개국 극장에 상륙해 글로벌 몬베베(공식 팬클럽명)와의 만남을 앞두고 있다.

개봉 소식만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MONSTA X : THE DREAMING’에는 멤버별 독점 인터뷰부터 미국 활동기, 팬들을 위한 스페셜 콘서트 무대 영상 등 몬스타엑스가 글로벌 K팝 아티스트로 거듭나기까지의 여정을 그린다. 이들의 진솔한 이야기는 물론, 미공개 신곡 무대 등이 모두 담겨 올 연말 팬들에게 따뜻한 종합선물세트가 되어줄 예정이다.

특히 ‘MONSTA X : THE DREAMING’은 특별 상영 이벤트 회차를 전석 매진시키며 몬스타엑스의 탄탄한 입지를 실감케 했다. 총 38회 차 약 5000석에 이르는 규모의 특별 상영 이벤트 회차는 예매 오픈과 동시에 모든 상영관을 5분 이내 매진시켰고, 지난 6일 예매점유율 48.7%로 CGV 전체 예매율 1위까지 등극하며 코로나19로 침체된 극장가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이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처럼 몬스타엑스는 데뷔 7년 차 또 한번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최근 미니앨범 ‘No Limit(노 리밋)’ 활동을 마무리한 몬스타엑스는 타이틀 ‘Rush Hour(러쉬 아워)’로 첫 음악방송 5관왕이라는 쾌거를 이루는가 하면, 자체 최고 초동 기록을 경신하며 성장형 아티스트의 진가를 발휘한 바 있다.

‘계단식 성장돌’이라는 수식어처럼 몬스타엑스는 현 시국으로 제한되어 있는 팬들과의 대면 자리에 대한 아쉬움을 달래주고자 영화라는 창구를 선택했고, ‘MONSTA X : THE DREAMING’을 통해 국내부터 전 세계에 있는 몬베베와 신선한 소통에 나설 것을 알리며 콘서트 못지않은 생생한 현장감으로 함께할 계획이다.

몬스타엑스의 진심과 노력이 담긴 영화 ‘MONSTA X : THE DREAMING’인 만큼 팬들 역시 전석 매진이라는 기록과 높은 예매율로 화답하고 있어 어떤 성과를 써내려갈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몬스타엑스는 오는 10일 두 번째 미국 정규앨범 ‘THE DREAMING’을 발매하며, 13일부터 필라델피아를 시작으로 현지 최대 연말 콘서트인 ‘징글볼(Jingle Ball)’ 투어를 시작한다.(사진 제공=CJ 4DPLEX)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