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머니S

'이런 소방수는 없었다'.. 안익수 FC서울 감독, 11월 '이달의 감독상'

류예지 기자 입력 2021. 12. 08. 17:35

기사 도구 모음

안익수 FC서울 감독이 소방수로서의 능력을 인정받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8일 "안익수 서울 감독이 11월 현대오일뱅크 고급휘발유 카젠(KAZEN) 이달의 감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안 감독이 이끄는 서울은 이 기간 4경기에서 3승1무(승점 10점)으로 K리그1 12개 구단 중 전북 현대와 함께 가장 높은 승점을 쌓았다.

'이달의 감독'으로 뽑힌 안익수 감독에게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현대오일뱅크 주유권이 전달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8일 한국프로축구연맹에 따르면 안익수 FC서울 감독이 11월 현대오일뱅크 고급휘발유 카젠(KAZEN) 이달의 감독에 선정됐다. /사진=FC서울 공식 인스타그램
안익수 FC서울 감독이 소방수로서의 능력을 인정받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8일 "안익수 서울 감독이 11월 현대오일뱅크 고급휘발유 카젠(KAZEN) 이달의 감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K리그 11월 이달의 감독상은 지난 35라운드부터 38라운드까지 총 4경기를 평가 대상으로 했다. 안 감독이 이끄는 서울은 이 기간 4경기에서 3승1무(승점 10점)으로 K리그1 12개 구단 중 전북 현대와 함께 가장 높은 승점을 쌓았다.

지난 9월 서울 사령탑으로 선임된 안 감독은 최하위까지 떨어져 있던 위기의 서울을 무사히 잔류시키며 리그 7위로 시즌을 마무리하는 성과를 일궈냈다. '이달의 감독'으로 뽑힌 안익수 감독에게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현대오일뱅크 주유권이 전달될 예정이다.

류예지 기자 ryuperstar@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