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KBS

[날씨] 대구·경북 당분간 포근..내일 출근길 '짙은 안개'

KBS 지역국 입력 2021. 12. 08. 19:49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대구] 며칠째 겨울답지 않은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기온만 보면 초봄에 가까운데요,

당분간은 이렇게 평년보다 포근하겠습니다.

내일 대구의 아침 최저기온은 2도가 되겠고, 한낮 기온은 12도로 평년보다 3, 4도가량 높겠습니다.

이후 주말까지도 예년 기온을 웃돌며 포근하겠는데요,

다만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 크게 나는 곳이 많겠습니다.

밤 사이 지표면의 기온이 떨어지면서 내일 출근길에도 짙은 안개가 끼겠습니다.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가 200m 이하로 짧아지는 곳이 많겠고, 낮에도 뿌연 연무가 끼면서 시야가 답답하겠습니다.

안전운전하시고요,

건강관리에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내일은 전국이 구름 많은 날씨가 예상됩니다.

내일 서울 경기의 아침 최저는 2도, 낮 최고는 11도가 되겠습니다.

이어서 대구와 경북 기온입니다.

내일 아침도 오늘과 비슷하게 출발하겠습니다.

대구가 영상 2도, 안동이 영하1도, 포항은 영상 6도가 예상됩니다.

낮에도 추위 걱정은 없겠습니다.

12도~14도의 분포로 예년 기온보다 포근하겠는데요,

대구가 12도, 예천과 문경은 11도, 포항은 15도가 되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남부 북쪽 먼바다에서 0.5~ 최고 2m로 일겠습니다.

해안가를 따라서는 너울성 파도가 밀려오겠습니다.

너울이 발생하면 1.5m 안팎의 물결에도 안전사고가 발생할 수 있으니까요.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번 주까지는 포근한 겨울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다만 다음 주에는 따뜻한 옷차림이 필요하겠는데요,

월요일부터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뚝 떨어지면서 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날씨정보 전해드렸습니다.

KBS 지역국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