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풋볼리스트

'소리 없이 강한' 뮐러, 독일인 최초 UCL 50골 돌파

김정용 기자 입력 2021. 12. 09. 08:25

기사 도구 모음

바이에른뮌헨 공격수 토마스 뮐러가 독일인 최초로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 50골을 돌파했다.

9일(한국시간) 독일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2021-2022 UCL 조별리그 E조 최종전을 가진 바이에른이 바르셀로나에 3-0 대승을 거뒀다.

2008-2009시즌 처음 등장한 뮐러는 14ㅅ시즌에 걸쳐 골을 쌓아 왔다.

UCL 개인 통산 50골을 돌파한 선수는 뮐러가 독일인 중 처음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토마스 뮐러(바이에른뮌헨). 게티이미지코리아

[풋볼리스트] 김정용 기자= 바이에른뮌헨 공격수 토마스 뮐러가 독일인 최초로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 50골을 돌파했다.


9일(한국시간) 독일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2021-2022 UCL 조별리그 E조 최종전을 가진 바이에른이 바르셀로나에 3-0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바이에른은 6전 전승으로 16강에 진출했다. 바르셀로나는 탈락했다.


뮐러는 전반 34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의 어시스트를 받아 득점했다. 대회 통산 50호 골이다. 2008-2009시즌 처음 등장한 뮐러는 14ㅅ시즌에 걸쳐 골을 쌓아 왔다. 특히 2016-2017시시즌부터는 슬럼프를 겪고 패스 위주로 플레이스타일을 바꾸면서 한 시즌 최다득점이 4골에 불과했다. 이때부터 UCL에서 득점 폭발력을 잃어버렸지만, 끈질기게 골을 쌓았다.


UCL 개인 통산 50골을 돌파한 선수는 뮐러가 독일인 중 처음이다. 대회 역사를 통틀어 8명에 불과하다.


뮐러는 3년 전부터 골잡이에서 세계적인 공격형 미드필더로 캐릭터를 바꿨다. 2019-2020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8골 21도움, 2020-2021시즌 11골 18도움으로 놀라운 도움 능력을 보여주고 있다. 이번 시즌은 시즌이 절반도 지나지 않았는게 4골 11도움을 기록했다. 레반도프스키의 가장 좋은 파트너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축구가 있는 삶" : copyrightⓒ풋볼리스트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