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경북도 "예약, 잔여백신으로 당일 접종 가능"

류상현 입력 2021. 12. 13. 14:37

기사 도구 모음

13일부터 60세 이상은 예약없이 의료기관을 당일 방문해 코로나19 예방 접종을 할 수 있다.

경북도는 12월을 60세 이상 고령층 3차 집중 접종기간으로 정해 ▲예약없이 위탁 의료기관 당일 방문 접종(사전에 접종가능 여부 반드시 확인해야 함) ▲임차버스, 행복택시 등 교통편의 제공 ▲이·통반장을 통한 접종안내·대리예약 지원 ▲보건지소 등을 활용한 방문 접종 ▲시·군 홈페이지, SNS, 실내외 전광판, 현수막, 재난문자 홍보 등에 나서기로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안동=뉴시스] 3차 접종 3개월 단축 안내문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뉴시스] 류상현 기자 = 13일부터 60세 이상은 예약없이 의료기관을 당일 방문해 코로나19 예방 접종을 할 수 있다.

경북도는 12월을 60세 이상 고령층 3차 집중 접종기간으로 정해 ▲예약없이 위탁 의료기관 당일 방문 접종(사전에 접종가능 여부 반드시 확인해야 함) ▲임차버스, 행복택시 등 교통편의 제공 ▲이·통반장을 통한 접종안내·대리예약 지원 ▲보건지소 등을 활용한 방문 접종 ▲시·군 홈페이지, SNS, 실내외 전광판, 현수막, 재난문자 홍보 등에 나서기로 했다.

경북도에 따르면 2차 접종 완료 4~5개월 이후로 권고 중인 3차 접종간격은 18세 이상 전체를 대상으로 3개월로 단축됐다.

지금까지는 60세 이상 고령층 및 18~59세 고위험군은 4개월 이후, 18∼59세 일반 국민은 5개월 이후로 접종간격을 두고 3차 접종을 해왔다.

3차 접종간격 단축은 최근 단계적 일상 회복에 따른 방역완화와 돌파감염, 신종 변이 바이러스 오미크론의 국내 유입 등 전국적으로 방역상황이 악화된 데 따른 것이다.

변경된 3차 접종 간격에 따라, 2차(얀센은 1차) 접종 후 3개월이 지난 접종자는 13일부터 예약을 통해 15일부터 접종할 수 있다.

경북에서는 이 달 31일 기준 3개월 도래자는 137만5324명이다.

예약은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누리집 또는 콜센터로 할 수 있다.

예약일 기준으로 2일 후부터 접종일 선택이 가능하다.

잔여백신을 활용한 당일 접종(민간 SNS , 의료기관 예비명단)은 13일부터 바로 가능하다.

경북도는 청소년의 확진자 수 증가로 예방접종 필요성이 절대적으로 커지면서 교육청과 함께 지난 12일까지 학교별 접종희망 대상자 조사를 마친 데 이어 13일부터 ▲보건소 방문접종팀의 학교 방문접종 ▲보건소 또는 예방접종센터 접종 ▲위탁의료기관과 학교를 연계한 접종 등 지역 접종기관 여건에 따라 다양한 방법으로 접종을 추진키로 했다.

경북에서 청소년(12~17세) 확진자 수는 9월 58명, 10월 204명, 11월 122명, 12월 12일 현재 89명에 이르고 있다.

경북에서는 지난 11일 기준 1차 217만 4489명(82.9%), 2차 210만6352명(80.3%)이 기본접종, 32만4553명(12.4%)이 3차 접종을 했다.

특히 60세 이상의 3차 접종은 24만2029명이 마쳐 28.4%에 이르고 있다.

청소년 접종은 1차 5만8326명(51.8%), 2차 4만1721명(32.1%)이 했다.

김진현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소중한 일상을 지키기 위해서는 도민들의 적극적인 접종 참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소아·청소년 및 18세 이상 미접종자, 3차 접종대상자는 빠짐없이 신속하게 백신접종을 받아 달라"고 부탁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pring@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