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데일리안

11번가, 'e서울사랑상품권' 사용 가능.."지역경제 활성화"

이나영 입력 2021. 12. 20. 11:01

기사 도구 모음

11번가에서 서울시가 발행하는 온라인 전용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e서울사랑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이상호 11번가 사장은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서울시와 단독 협력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e서울사랑상품권을 시작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활동들을 지속하기 위해 11번가의 역량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1번가

11번가에서 서울시가 발행하는 온라인 전용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e서울사랑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11번가는 ‘e서울사랑샵#’을 오픈했다고 20일 밝혔다. e서울사랑상품권은 이날부터 22일까지 서울사랑상품권 결제앱(비플제로페이 등 22개)에서 구매해 11번가와 제로배달 유니온(서울시 공공배달앱)에서 사용 가능하다.


발행권종은 1만원, 5만원, 10만원권이며 1인당 월 최대 30만원까지 5%할인된 금액으로 구입할 수 있다.유효기간은 구매일로부터 5년이다.


11번가는 모바일 앱 내 e서울사랑샵# 전문관을 따로 마련해 11번가에 입점한 서울시 25개 자치구 내 6만6000여 개 셀러의 176만여 개 상품을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앱 내에서 e서울사랑상품권 플래그가 붙은 상품들만 따로 볼 수도 있다.


또한 11번가는 셀러들의 판매수수료 중 30%를 11번가 내에서 각종 서비스 이용료 결제 시 사용할 수 있는 셀러캐시로 환급해줘 셀러들이 11번가에서 지속적으로 활발한 마케팅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11번가와 서울시는 e서울사랑샵# 오픈 기념으로 이달 23일부터 내년 1월21일까지 e서울사랑상품권으로 결제 시 결제금액의 10%를 서울사랑상품권으로 페이백 해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상호 11번가 사장은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서울시와 단독 협력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e서울사랑상품권을 시작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활동들을 지속하기 위해 11번가의 역량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주)데일리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