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한겨레

[ESC] 떡국, 사골 국물이 필수는 아니랍니다

한겨레 입력 2022. 01. 14. 11:06 수정 2022. 01. 14. 19:36

기사 도구 모음

새로운 한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하면 떠오르는 음식이 있지 않나요? 바로 떡국입니다.

떡국을 포함해서 맑은국 종류를 채식으로 맛있게 끓이는 건 생각보다 정말 어렵답니다.

모두 따뜻한 떡국 한그릇 드시고, 빛나는 새해를 맞이하시길 바랍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ESC : 뚝딱! 채식 레시피]뚝딱! 채식 레시피: 들깨두유떡국
들깨두유떡국. 권채아 제공

새로운 한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하면 떠오르는 음식이 있지 않나요? 바로 떡국입니다. 오늘은 육수를 사용하지 않은 채식 떡국을 소개하려고 해요. 떡국을 포함해서 맑은국 종류를 채식으로 맛있게 끓이는 건 생각보다 정말 어렵답니다. 멸치나 고기를 사용하지 않고 채소로만 국물을 내면 맛이 너무 밍밍하거나 국에 넣은 재료들이 서로 어우러지지 못하는 느낌을 받을 수 있어요. 그래서 저는 간단한 채수에 무가당 두유를 한컵 넣어 국물을 만들었어요. 맑은 국물에 두유와 들깨를 넣으면 가벼운 맛이 잡히면서 진한 사골국을 넣은 것처럼 구수한 맛을 낼 수 있답니다. 두유는 꼭 무가당의 기본 두유를 쓰셔야 합니다.

고명은 간단하게 김과 깨만 올렸지만, 작게 썰어 구운 두부를 올리거나, 유부를 함께 넣어 끓이면 떡국의 색과 식감이 좀 더 다채로워질 것 같아요. 두유를 넣은 떡국은 미리 국물을 낼 필요도 없고, 준비할 것이 많지 않아 혼자 먹을 만큼만 만드는 것도 부담스럽지 않아요. 모두 따뜻한 떡국 한그릇 드시고, 빛나는 새해를 맞이하시길 바랍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들깨두유떡국
재료: 떡국떡 1컵, 표고버섯 1개, 양파 1/4개, 대파 조금, 국간장 1.5큰술, 들깻가루 1큰술, 참기름 1/2큰술, 두유 1컵, 물 2컵
고명: 조미김, 참깨
①냄비에 물과 국간장을 넣고 중불에서 끓입니다.
②물이 끓으면 버섯, 양파, 대파를 썰어 넣고 3분간 끓여주세요.
③떡을 넣고 다시 3분간 끓인 다음, 두유와 들깻가루, 참기름을 넣어주세요.
④두유가 눋거나 끓어 넘치지 않게 저어가며 3분간 더 끓입니다.
⑤그릇에 떡국을 옮겨 담고 김과 깨를 뿌려 마무리합니다.

권채아(<비건 자취요리 노트> 지은이)

ⓒ 한겨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