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스1

윤석열, 이번엔 "주적은 북한"..딱 다섯 글자 페북

손인해 기자 입력 2022. 01. 14. 17:43

기사 도구 모음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14일 페이스북에 '주적은 북한'이라는 다섯 글자를 남겼다.

윤 후보는 지난 7일 페이스북에 '여성가족부 폐지'라는 일곱 글자를 남기면서 1시간 만에 10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리는 등 '이대남'(20대 남성)을 중심으로 폭발적 호응을 얻은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여성가족부 폐지' '병사 봉급 월 200만원' 이어 간명 메시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페이스북 갈무리)© 뉴스1

(서울=뉴스1) 손인해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14일 페이스북에 '주적은 북한'이라는 다섯 글자를 남겼다. 게시글은 올린 지 20분 만에 '좋아요' 2000개, 댓글 300개 이상이 달렸다.

북한이 이날 오후 동쪽으로 기종이 아직 파악되지 않은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알려진 지 2시간 30분여 만이다. 북한이 올해 들어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를 쏜 건 지난 5일과 11일에 이어 세 번째다.

앞서 윤 후보는 이날 오후 경남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출범식을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북한의 미상 발사체 발사에 대해 "도발한 게 어제오늘이 아니다"며 "대한민국 선거에 영향을 미치려는 의도가 있지 않나 의심이 간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나라 안보가 굉장히 위협받고 있는 상황인데 여기서 종전선언을 운운하며 미온적으로 대처하는 것에 대해서는 정말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고 했다.

윤 후보는 지난 7일 페이스북에 '여성가족부 폐지'라는 일곱 글자를 남기면서 1시간 만에 10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리는 등 '이대남'(20대 남성)을 중심으로 폭발적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이보다 앞선 6일엔 '성범죄 처벌 강화' '무고죄 처벌 강화'라는 14글자를, 9일엔 '병사 봉급 월 200만원'이라는 10글자를 남겼다.

son@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