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TV

순직 조종사 심정민 소령 영결식.."조국 하늘 지키는 별"

보도국 입력 2022. 01. 14. 19:01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난 11일 F-5E(에프 파이브 이) 추락 사고로 순직한 공군 고 심정민 소령의 영결식이 오늘(14일) 소속 부대인 공군 제10전투비행단에서 부대장으로 엄수됐습니다.

영결식에는 유가족, 공군사관학교 64기 동기들과 부대 장병들, 서욱 국방부 장관, 박인호 공군참모총장,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소속 부대장인 박대준 비행단장은 "고인은 아끼고 사랑하던 전투기와 함께 무사귀환이라는 마지막 임무를 뒤로한 채 조국의 푸른 하늘을 지키는 별이 되고 말았다"고 애도했습니다.

공군은 심 소령이 민간인 피해를 막기 위해 비상 탈출을 시도하지 않고, 조종간을 끝까지 잡은 채 민가 인근 야산에 충돌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순직 #심정민소령 #전투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