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KBS

현대重 "EU 합병 불허 유감..시정요구 검토"

이현진 입력 2022. 01. 14. 23:18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울산]현대중공업지주는 EU 즉 유럽연합 공정위원회가 독과점 우려 등을 이유로 대우조선과의 합병을 불허한 것과 관련해 비합리적이고 유감스러운 결정이라고 반박했습니다.

현대중공업지주는 입장문을 통해 LNG선 시장은 삼성중공업과 중국 후동조선소, 일본 미쓰비시 등 경쟁자들이 존재한다며 EU공정위가 불허 결정을 내린 것을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중공업지주는 최종 결정문을 면밀히 검토한 뒤 EU 법원을 통한 시정요구 등 대응 방안을 종합적으로 마련할 예정입니다.

이현진 기자 (hanky@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