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스1

4조 규모 '천궁2' UAE 첫 수출 확정..문대통령·두바이 총리 지켜봐

조소영 기자 입력 2022. 01. 16. 23:20 수정 2022. 01. 17. 11:25

기사 도구 모음

문재인 대통령의 아랍에미리트(UAE) 방문을 계기로 우리 정부가 개발한 한국형 패트리엇으로 불리는 탄도탄 요격미사일 체계인 '천궁2'(M-SAM2)의 UAE 수출을 확정지었다.

이로써 UAE는 우리가 개발한 방공 전력인 '천궁2'를 운용하는 첫 번째 국가가 됐다.

2년간 50억달러 규모로, 정부는 이를 통해 우리 기업의 UAE 내 수주 경쟁력 제고와 UAE와의 경제 협력 저변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대통령, 양국 정부간 5건 문건 서명식 등 참석..UAE, 천궁2 운용하는 첫 국가
저탄소 수소·암모니아 생산·분석, 블루암모니아 시범도입 등 협약도 체결
문재인 대통령과 셰이크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UAE 부통령 겸 총리(두바이 통치자)가 16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엑스포 리더십관에서 천궁-Ⅱ(M-SAM2, 중거리 지대공미사일) 사업계획서 교환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어성철 한화시스템 대표, 문 대통령, 알막툼 UAE 총리, 무암마르 아부셰하브 UAE 타와준(TTI) 사장. (청와대 제공) 2022.1.17/뉴스1

(두바이=뉴스1) 조소영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아랍에미리트(UAE) 방문을 계기로 우리 정부가 개발한 한국형 패트리엇으로 불리는 탄도탄 요격미사일 체계인 '천궁2'(M-SAM2)의 UAE 수출을 확정지었다. 수출 계약 규모는 4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양국은 이외 방위산업과 국방기술에 있어서도 중장기적으로 협력하기로 하고 수소산업에서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중동 3개국 순방 중 첫 방문국인 UAE를 실무 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두바이 엑스포 리더십관에서 셰이크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 막툼 UAE 부통령 겸 총리(두바이 통치자)와 함께 양국 정부간 5건의 문서 서명식 등에 참석했다.

양 정상 임석 하에 서명된 문건은 총 5건으로 이 가운데 '천궁2 사업계약서 교환'이 포함됐다. 우리측에서 LIG넥스원, 한화시스템, 한화디펜스가 참석했고 UAE측에서는 우리나라 방위사업청에 해당하는 기관인 타와준(Tawazun) 경제위원회가 자리했다.

이로써 UAE는 우리가 개발한 방공 전력인 '천궁2'를 운용하는 첫 번째 국가가 됐다. 정부는 UAE를 거점으로 중동지역 주변국으로 방산 협력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우리측 방위사업청과 UAE 국방부 간 '방위산업 및 국방기술 중장기 협력' 양해각서(MOU)가 체결됐다. 주요 내용은 양국 간 Δ무기 체계 장기 공동 소요 발굴 및 공동 연구·개발 Δ개발 완료 무기체계에 대한 공동 구매·생산 등이다.

나머지 문건은 수소산업과 같은 자원분야 협력에 집중됐다.

우리측 한국석유공사, SK가스와 UAE측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ADNOC) 간 맺은 '수소·암모니아 공동연구협약'(JSA)은 UAE 저탄소 수소 및 암모니아 생산을 분석하는 내용이 담겼다.

한국석유공사와 ADNOC 간 체결한 '블루암모니아 테스트-카고(Test-Cargo) 시범도입 계약'은 올해 상반기 중 블루암모니아를 시범도입(2카고, 26.6톤)하고 이를 발전소 탈질공정 등에 활용하는 것이 골자다.

또 우리측 수출입은행과 ADNOC 간에는 ADNOC 발주 사업에 우리 기업 참여시 신속한 금융 지원을 하기로 했다. 2년간 50억달러 규모로, 정부는 이를 통해 우리 기업의 UAE 내 수주 경쟁력 제고와 UAE와의 경제 협력 저변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했다.

정상 임석 없이 체결된 문건은 총 3건으로, 이날 서명된 '수소산업 프로젝트 금융지원' MOU(한국무역보험공사-에티하드 신용보험)와 오는 18일 서명될 Δ보건의료협력 MOU(한국보건산업진흥원-아부다비보건청(DOH)-아부다비 공중보건센터(KHIDI) Δ정부환자위탁치료 의료서비스 공급자 협약(PA) (서울대병원·삼성서울병원 등 한국 13개 의료기관-DOH) 등이다.

cho11757@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