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이재명 '160분 통화' 녹취록 공개..김건희 통화 방송에 맞불

한지훈 입력 2022. 01. 18. 15:36 수정 2022. 01. 18. 22:08

기사 도구 모음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욕설과 막말이 담긴 미공개 통화 녹음 파일 34건이 18일 국회에서 공개됐다.

'굿바이 이재명' 저자인 장영하 변호사는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후보의 육성이 담긴 160분 분량의 녹음 파일을 언론에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파일에는 이 후보가 전화로 형인 재선 씨와 형수인 박인복 씨에게 욕설을 퍼붓는 내용이 포함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굿바이 이재명' 저자, 국회 기자회견..野 차원서 지원
형 내외에 욕설·막말하는 내용 담겨..페북서 통째로 유포 계획
기자회견하는 '굿바이, 이재명' 저자 장영하 변호사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굿바이, 이재명'의 저자 장영하 변호사가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욕설 파일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2.1.18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욕설과 막말이 담긴 미공개 통화 녹음 파일 34건이 18일 국회에서 공개됐다.

'굿바이 이재명' 저자인 장영하 변호사는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후보의 육성이 담긴 160분 분량의 녹음 파일을 언론에 공개했다.

MBC가 지난 16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부인 김건희 씨의 '7시간 통화' 일부를 공개한 데 대한 맞불로 보인다.

국민의힘이 전면에 나서지 않았지만, 선대본부 산하 클린선거전략본부가 장 변호사 회견을 직간접적으로 지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에 공개된 파일에는 이 후보가 전화로 형인 재선 씨와 형수인 박인복 씨에게 욕설을 퍼붓는 내용이 포함됐다.

특히 재선 씨에게 정신병원 입원을 압박하는 듯한 내용도 담겨 있었다.

이 후보가 "너 XXX야. 너 이 XX야. 네가 이러고도 정신병자 아니냐"라며 "너부터 집어넣을 거야. XXX야"라고 하는 대목이다. 재선 씨는 "XXX야. 너가 정신병자"라고 맞섰다.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로비 의혹 사건의 핵심 피고인으로 재판 중인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얘기도 나온다.

재선 씨가 숙명여대 음대를 졸업한 이 후보 부인 김혜경 씨를 거론하며 "그래서 유동규가 음대 나왔는데 뽑았냐"라고 하자 이 후보는 "그건 또 어떻게 알았어"라고 했다.

장 변호사는 이 파일을 통째로 대중에 유포할 계획이다.

그는 "MP3 파일을 동영상 형태로 바꿔서 제 페이스북에 올리는 작업을 하고 있다"며 "국민이 이 후보의 실체를 제대로 파악할 수 있게 도와달라"고 말했다.

hanjh@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