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BS

내일 한파 속 많은 눈..수도권 최대 7cm

김민경 입력 2022. 01. 18. 19:22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앵커]

요즘 매서운 추위가 이어지고 있는데, 내일은 많은 눈 소식까지 들어와 있습니다.

동해안에는 최대 20cm의 큰 눈이 오겠고, 수도권에도 최고 7cm의 많은 눈이 내리겠습니다.

한파, 그리고 눈 피해 없도록 철저히 대비하셔야겠습니다.

김민경 기상전문기자입니다.

[리포트]

이틀째 계속된 한파.

매서운 추위 속에 어제 중부지방에는 1cm 안팎의 눈이 내렸습니다.

오늘 하루 주춤했던 눈구름이 내일 다시 물려옵니다.

눈은 내일 오후 서울 등 수도권을 시작으로 중부와 남부내륙지방까지 확대됩니다.

곳곳에 짧은 시간 세찬 눈발이 쏟아질 것으로 보여 대설특보 가능성이 높습니다.

특히 낮 동안 중부지방엔 1에서 5cm, 수도권과 충청 북부에는 7cm가 넘는 많은 눈이 예상됩니다.

오후 늦게부터는 동해안에도 눈이 시작됩니다.

동해안에는 모레까지 최고 20cm가량의 큰 눈이 내릴 전망입니다.

이번 눈은 눈송이가 큰 함박눈으로 예상돼, 짧은 시간 순식간에 쌓일 수 있습니다.

여기에 영하의 매서운 추위까지 이어지면서 내린 눈이 녹지 않고 그대로 얼어붙어 곳곳에 빙판길이 만들어질 수 있습니다.

수도권 등 중부지방에는 퇴근 시간과 맞물려 눈이 쌓일 것으로 보여 철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

[우진규/기상청 예보분석관 : "북쪽으로부터 찬 공기가 자주 남하함에 따라, 지상 부근에서는 크고 작은 저기압이 자주 발달하며, 우리나라 서울, 수도권 등 내륙지방에 잦은 눈이 내리게 되었습니다."]

이번 눈은 중부지방의 경우 내일 밤부터 잦아들겠지만, 동해안 지역은 모레 오후까지 이어질 거로 기상청은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김민경입니다.

영상편집:강정희/그래픽:최유현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김민경 기자 (minkyung@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