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스1

안철수 후원회장에 김동길 연세대 교수..金 "나라를 위한 일"

김일창 기자 입력 2022. 01. 20. 09:29 수정 2022. 01. 20. 09:33

기사 도구 모음

보수 학자인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의 후원회장을 맡았다.

국민의당은 20일 "안 후보가 김 명예교수에게 후원회장을 맡아주길 정중하게 요청드렸고, 김 명예교수는 '그게 나라를 위한 일'이라며 흔쾌히 수락했다"고 밝혔다.

김 명예교수가 후원회장 제안을 수락하면서, 안 후보는 보수 야권 후보로서 상징성을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安, 김 교수 자택 찾아 후원회장 제안..金 "심지 굳고 국민 감동 소재 가져"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20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자택을 방문해 새해 인사를 하고 있다. 안 후보는 김 명예교수에게 후원회장을 맡아달라고 부탁할 것으로 알려졌다. 2022.1.21/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보수 학자인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의 후원회장을 맡았다.

국민의당은 20일 "안 후보가 김 명예교수에게 후원회장을 맡아주길 정중하게 요청드렸고, 김 명예교수는 '그게 나라를 위한 일'이라며 흔쾌히 수락했다"고 밝혔다.

안 후보는 이날 오전 서울 서대문구 김 명예교수 자택을 찾았다. 당에 따르면 김 명예교수는 안 후보에게 "심지가 굉장히 굳고 국민을 언제나 감동시킬 수 있는 소재를 갖고 있다"는 덕담을 건넸다.

김 명예교수는 대표적 보수인사 중 한 명으로, 지난해 서울시장 보궐선거 당시 야권 단일후보 경선에 나선 안 후보를 격려했다. 김 명예교수가 후원회장 제안을 수락하면서, 안 후보는 보수 야권 후보로서 상징성을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안 후보는 최근 최진석 서강대 철학과 명예교수를 상임선거대책위원장으로 영입하고,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 출신인 인명진 목사의 지지선언을 이끌어 내는 등 저명 인사 영입 행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ickim@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