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연합뉴스

캠코, 남양주시 아파트 등 압류자산 672억원 공매

이지헌 입력 2022. 01. 21. 10:42

기사 도구 모음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24∼26일 온라인 공공자산 처분시스템 온비드에서 총 672억원(685건) 규모의 압류재산을 공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세무서와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기관이 체납세액을 징수하기 위해 캠코에 공매를 의뢰한 물건들로, 경기도 남양주시 아파트 등 주거용 건물 152건이 포함됐다.

캠코는 "감정가 70% 이하인 물건이 280건 포함돼 있어 실수요자가 관심을 가질 만하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24∼26일 온라인 공공자산 처분시스템 온비드에서 총 672억원(685건) 규모의 압류재산을 공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세무서와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기관이 체납세액을 징수하기 위해 캠코에 공매를 의뢰한 물건들로, 경기도 남양주시 아파트 등 주거용 건물 152건이 포함됐다.

캠코는 "감정가 70% 이하인 물건이 280건 포함돼 있어 실수요자가 관심을 가질 만하다"고 말했다.

다만, 낙찰 후 임차인에 대한 명도 책임은 매수자에게 있으므로 입찰 시에는 권리관계 분석에 유의해야 한다고 캠코는 설명했다.

p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