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어깨 부딪혀' 원주서 청소년 10여명이 고교생 1명 집단폭행

김영인 입력 2022. 01. 22. 18:06

기사 도구 모음

강원도 원주에서 10대 청소년들이 고등학생 1명을 무차별 집단폭행한 사건이 발생,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원주경찰서는 15∼18세 청소년 5명을 공동폭행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입건된 5명을 포함해 일행 10여명이 폭행에 가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5명을 소환 조사할 예정이며, 달아난 청소년들의 소재 파악에 나선 상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찰, 가해 청소년 5명 입건하고 달아난 일행 소재 파악
집단 폭행 (PG) [정연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원주=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강원도 원주에서 10대 청소년들이 고등학생 1명을 무차별 집단폭행한 사건이 발생,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원주경찰서는 15∼18세 청소년 5명을 공동폭행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19일 원주시 단계동 상가건물 계단에서 고교생 A군을 집단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폭행당한 A 군은 얼굴 뼈가 내려앉고 치아가 부러지는 등의 상처를 입어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집단폭행은 PC방에서 A군과 가해 청소년 중 한 명이 어깨를 부딪치면서 일어난 것으로 전해졌다. 입건된 5명을 포함해 일행 10여명이 폭행에 가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5명을 소환 조사할 예정이며, 달아난 청소년들의 소재 파악에 나선 상태다.

kimyi@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