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뉴스1

'위험 회피' 암호화폐 가격 붕괴..비트 10%-이더 17% 폭락(종합)

박형기 기자 입력 2022. 01. 22. 19:47 수정 2022. 01. 22. 20:17

기사 도구 모음

비트코인은 22일 오후 7시 현재(한국시간 기준) 글로벌 코인시황 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10.75% 폭락한 3만4771 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 비트코인 불과 12시간 만에 3000달러 급락 :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7시까지만 해도 3만7000달러 대에 머물고 있었었다.

같은 시각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5.06% 급락한 4302만1000 원에 거래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바이낸스코인과 솔라나는 20% 내외 폭락
이 시각 현재 주요 암호화폐 시황- 코인마켓캡 갈무리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리스크 헤지'(위험 회피) 물량이 본격적으로 시장에 나옴에 따라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가상화폐)가 끊임 없이 추락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22일 오후 7시 현재(한국시간 기준) 글로벌 코인시황 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10.75% 폭락한 3만4771 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 비트코인 불과 12시간 만에 3000달러 급락 :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7시까지만 해도 3만7000달러 대에 머물고 있었었다. 불과 12시간 만에 3000달러 가까이 폭락한 것.

비트코인 일일 가격 추이 - 코인마켓캡 갈무리

이는 리스크 헤지 수요가 급증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암호화폐 전문매체인 코인데스크는 분석했다. 미국 연준의 금리인상을 앞두고 위험자산을 정리하려는 수요가 폭발하고 있다는 것이다.

◇ 크라켄, 비트코인 2만6000달러 대까지 떨어질 것 : 이에 따라 비트코인이 더 추락할 것이란 경고가 나오고 있다. 미국의 암호화폐 거래소인 크라켄은 1차 지지선이 2만6000달러 대가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크라켄은 이날 보고서를 통해 “암호화폐 시장이 지난해처럼 좋지 못할 것”이라며 비트코인의 1차 지지선을 2만6300달러로 제시했다.

◇ 바이낸스코인-솔라나 20% 내외 폭락 : 비트코인뿐만 아니라 다른 암호화폐도 일제히 폭락하고 있다. 시총 2위인 이더리움은 24시간 전보다 17.09% 폭락한 238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시총 4위 바이낸스코인은 18.88%, 시총 7위인 솔라나는 20.38% 각각 폭락하고 있다.

같은 시각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5.06% 급락한 4302만1000 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 시각 현재 주요 암호화폐 국내시황 - 업비트 갈무리

이더리움은 5.06%, 에이다(카르다노)는 13.21%, 솔라나는 15.18%, 리플은 10.87% 각각 폭락하고 있다.

sinopark@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