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고속으로 교통섬 돌진 후 신호등·차량 들이받아

손대성 입력 2022. 01. 24. 13:55 수정 2022. 01. 24. 17:04

기사 도구 모음

24일 오전 10시 23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죽도동 5호광장 사거리에서 A씨가 몰던 SUV 승용차가 고속으로 교통섬으로 돌진했다.

이 차는 교통섬 내에 있던 나무와 신호등 등을 들이받은 뒤 길 건너편에 있던 승용차 2대를 다시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운전자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또 차가 크게 부서졌고 신호등과 나무가 쓰러졌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고 난 승용차 [포항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4일 오전 10시 23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죽도동 5호광장 사거리에서 A씨가 몰던 SUV 승용차가 고속으로 교통섬으로 돌진했다.

이 차는 교통섬 내에 있던 나무와 신호등 등을 들이받은 뒤 길 건너편에 있던 승용차 2대를 다시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운전자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또 차가 크게 부서졌고 신호등과 나무가 쓰러졌다.

사고 이후 인근 도로는 극심한 정체를 빚었다.

경찰은 운전자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고 난 승용차 [포항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고 난 승용차와 신호등 [포항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고 난 차량과 충돌한 신호등 [포항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고 난 차량과 충돌한 신호등 [포항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ds123@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