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매일경제

이재명 "'유능하더라', '부정행위 안하더라'..온나라에 소문내달라"

변덕호 입력 2022. 01. 25. 15:4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25일 오후 경기 남양주 다산선형공원을 찾아 시민들과 소통했다. [변덕호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5일 '겨울비'를 맞으며 "'이재명 유능하더라', '부정행위 안 하더라'라고 온 나라에 소문 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이날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 버스)'를 타고 경기 북동부 민심을 탐방했다. 오전에는 경기 가평을 찾았으며 오후에는 남양주 다산선형공원에서 시민들과 만나 소통 행보를 이었다.

이 후보는 남양주를 방문한 자리에서 "'이재명 일 잘하더라 사심 없이 일하더라', '가까운 사람 청탁 들어줘 부정행위 안 하더라', '우리 삶 바꿔줄 유능한 사람이더라' 온 동네 아니 온 나라에 소문 내달라. 여러분 믿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갑작스러운 겨울비에도 굴하지 않고 지지자들은 우산을 쓰지 않은 채 '이재명'을 연신 외쳐댔다.

이 후보도 비를 맞으면서 "남양주 시민 여러분 비 오는데 우산 쓰면 다른 사람 방해될까 봐 우산도 안 쓰신 여러분 위대하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송영길 민주당 대표의 차기 총선 불출마 선언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다.

그는 "오늘 아침 존경하는 송영길 당 대표가 불출마 선언했다. 자신의 지금 수십 년 이어왔던 정치를 이제는 국회의원 하지 않겠다고 선언한 것"이라며 "제3자가 보기엔 별것 아니지만, 본인으로서는 큰 결단이고 그 결단을 통해 민주당 바꾸겠다 결심하고 계신다. 정말 고맙고 안타깝고 그만큼 절박하다는 말씀을 여러분께 드린다"고 설명했다.

이 후보는 송 대표와 7인회의 발언을 열거하면서 고인 물에서 벗어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송영길 당 대표께서 몇 가지 약속을 하셨다. 또 제가 존경하는 몇 안 되시는 초기 동지 의원들께서 임명직 공직 하지 않으시겠다, 다른 사람에 기회 주겠다고 선언하셨다"며 "국민들께서 진짜로 '민주당이 변하는구나' 말만 하는 게 아니라 국민을 하늘처럼 두려워하고 하늘로 모시고 하늘의 뜻을 제대로 따르겠구나 생각하게 하겠다고 발버둥 치고 있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우리 국민들께서는 언제나 지금보다 더 나은 삶 원했고 지금 대리인보다 더 나은 대리인, 더 나은 일꾼 원하신다. 그리고 언제나 충분히 기대한만큼 채우지 못하면 바꾸고자 한다"면서 "(대리인이) 바뀌더라도 좋은 방향으로, 미래 지향적으로 바뀌어야지 나쁜 방향으로 퇴행적으로 바뀌면 안 되지 않겠느냐. 그리고 몇몇 사람의 이익을 위해 바뀌는 게 아니라 내 삶을 위해서 세상이 바뀌고 정치가 바뀌어야 되는 거 아니겠나"라고 주장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5일 경기도 남양주시 다산동 다산선형공원을 방문, 즉석연설을 통해 지지를 호소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어 "정치를 바꾸고 세상을 바꿀 능력이 있고 의지 있고 약속을 지켜왔고 앞으로 우리 꿈을 실현해줄 진정한 경제 대통령, 평화 대통령 후보, 통합 대통령 후보가 누군가?"라고 외쳤다.

이에 지지자들과 시민들은 "이재명"을 연호했다.

이날 조응천, 김한정, 김용민, 최민희 의원 등 남양주 민주당 의원들도 이 후보를 지원 사격하기 위해 모였다.

조응천 의원은 "우리 이재명 후보는 하루 7~8군데 마이크도 없이 이렇게 여러분께 진심을 호소하기 위해 전국 각지를 다니고 있다"며 "이 후보가 덜 힘들게 하려면 우리가 열렬하게 반응해주는 게 좋지 않겠는가"라고 말했다.

김한정 의원은 "남양주는 누굽니까, 남양주 교통혁명·일자리 혁명 누굽니까" 등을 외쳤다.

앞서 이 후보는 '100만의 시대, 새로운 남양주시 교통, 문화 중심의 경기 동북부 거점 도시 이재명은 합니다!' 라는 제목의 남양주시 6대 공약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서울·남양주 대심도 고속화도로 건설 검토 ▲남양주로 오는 철도망 구축 적극 지원 ▲GTX-D 노선의 덕소역 연장 검토 ▲공공의료원 설립 지원 ▲북한강문화예술회관·복합문화체육공원 조성 ▲노인복지관 건립 지원 등을 약속했다.

[변덕호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