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강다니엘 "첫 훈련 장면, 38도에 기동복 입고 촬영..짜릿했다"(너와 나의 경찰수업)

이남경 입력 2022. 01. 26. 14:31

기사 도구 모음

'너와 나의 경찰수업' 강다니엘이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를 풀었다.

26일 오후 디즈니+ '너와 나의 경찰수업'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이날 강다니엘은 "처음 훈련받는 장면을 찍을 때가 기억에 많이 남는다"라고 밝혔다.

또한 "보조 출연자분들, 모든 스태프분들 다같이 힘들고 하니까 촬영 중간에 '냉면 먹으러 가자'하고 그랬다. 그날 선배 배우님들이랑 친해지고 해서 기억에 남는다"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너와 나의 경찰수업’ 강다니엘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너와 나의 경찰수업’ 강다니엘이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를 풀었다.

26일 오후 디즈니+ ‘너와 나의 경찰수업’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이날 강다니엘은 “처음 훈련받는 장면을 찍을 때가 기억에 많이 남는다”라고 밝혔다.

그는 “그때가 38도, 37도였다. 기동복을 입고 하니까 짜릿하더라. 여러 의미로 짜릿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뒤 돌아 보니까 그때가 생각이 많이 난다. 뭔가 육체적 노고가 정신적 수양에 도움이 됐는지”라고 덧붙였다.

또한 “보조 출연자분들, 모든 스태프분들 다같이 힘들고 하니까 촬영 중간에 ‘냉면 먹으러 가자’하고 그랬다. 그날 선배 배우님들이랑 친해지고 해서 기억에 남는다”라고 설명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