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지성 전속계약, 써패스이엔티에 새 둥지(공식)

안하나 입력 2022. 01. 27. 08:44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지성이 써패스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스크린, 안방극장 할 것 없이 종횡무진 활발한 연기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지성이 써패스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써패스이엔티는 배우 지성이 마음껏 역량을 발휘하며 한층 더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서포트를 아끼지 않을 것으로 전해 새 소속사와 함께 지성이 이어갈 전천후 행보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성 전속계약 사진=써패스이엔티×브라이틀링코리아

배우 지성이 써패스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스크린, 안방극장 할 것 없이 종횡무진 활발한 연기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지성이 써패스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써패스이엔티는 지성과 오랜 시간 함께 해온 매니저가 설립한 신생 회사로, 배우 지성은 매니저와의 의리와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새로운 기획사에서 인연을 이어간다.

지성은 MBC ‘킬미 힐미’, SBS ‘딴따라’, SBS ‘피고인’, tvN ‘아는 와이프’, SBS ‘의사요한’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매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며 다채로운 연기의 향연으로 호평을 얻는 것은 물론 2015년 MBC '킬미, 힐미', 2017년 SBS '피고인'으로 두 차례나 연기대상을 수상하며 대한민국 대표 명품 배우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하고 있다.

특별히 그는 작년 방송된 tvN ‘악마판사’에서 주인공 강요한 역을 맡아 또 한 번의 인생 캐릭터를 경신하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악(惡)을 악(惡)으로 처단한다’는 캐릭터 설정에 따라 누구도 따라 할 수 없는 ‘지성’만의 ‘강요한’을 탄생시키는 것은 물론, 매회 시청자들을 압도하는 완벽한 연기로 선과 악 경계에 선 인물을 입체적으로 그려내 초반부터 심어 놓은 다양한 감정과 행동들의 복선을 모두 회수하는 등 마지막까지 감탄과 충격을 선사해 시선을 모았다.

더욱이 함께 작품에 참여한 많은 동료 배우들에게 정신적 지주이자 롤 모델로 자주 거론 되었던 지성, 연기 뿐 아니라 작품 안팎에서 인간미 넘치는 모습으로 리더십을 발휘해 훈훈한 행보를 보여준 그가 이번 전속 계약을 통해 새로운 시작을 알리자 많은 사람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써패스이엔티는 배우 지성이 마음껏 역량을 발휘하며 한층 더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서포트를 아끼지 않을 것으로 전해 새 소속사와 함께 지성이 이어갈 전천후 행보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지성은 최근 tvN 새 드라마 ‘아다마스’에서 극중 쌍둥이로 태어났지만 성격도 문제 해결 방식도 상반된 인기 추리소설 작가 하우신과 중앙지검 특수부 검사 송수현 역을 맡아 1인 2역 연기를 선보이며 또 다른 캐릭터의 향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