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권은비, 코로나19 확진 "가벼운 목감기 증상..활동 중단"(공식입장)

안하나 입력 2022. 01. 27. 22:23

기사 도구 모음

가수 권은비가 코로나19에 걸렸다.

소속사 측은 27일 "권은비가 1월 27일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권은비는 2차 접종까지 완료된 상황이었으나 신곡 연습을 같이하던 댄스팀 중 한 명이 코로나 확진을 받게 되면서 27일 오전 밀접접촉자로 연락을 받아 PCR 검사를 진행했으며,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소속 아티스트 권은비가 1월 27일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권은비 코로나19 확진 사진=MK스포츠 김영구 기자

가수 권은비가 코로나19에 걸렸다.

소속사 측은 27일 “권은비가 1월 27일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권은비는 2차 접종까지 완료된 상황이었으나 신곡 연습을 같이하던 댄스팀 중 한 명이 코로나 확진을 받게 되면서 27일 오전 밀접접촉자로 연락을 받아 PCR 검사를 진행했으며,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더불어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라며 “현재 가벼운 목감기 증상만 있으며 관련 스태프 또한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라고 알렸다.

당사는 아티스트와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며 검사 결과가 확인되는 대로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 따라 조치를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이하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울림엔터테인먼트입니다.

소속 아티스트 권은비가 1월 27일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권은비는 2차 접종까지 완료된 상황이었으나 신곡 연습을 같이하던 댄스팀 중 한 명이 코로나 확진을 받게 되면서 27일 오전 밀접접촉자로 연락을 받아 PCR 검사를 진행했으며,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현재 가벼운 목감기 증상만 있으며 관련 스태프 또한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입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와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며 검사 결과가 확인되는 대로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 따라 조치를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심려를 끼친 점 양해 부탁드리며, 코로나19 지침 준수와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