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헤럴드경제

LG헬로비전 '롯데온'서 헬로모바일 유심 판매

입력 2022. 04. 06. 11:08

기사 도구 모음

LG헬로비전 헬로모바일이 롯데쇼핑과 손잡고 롯데그룹 통합 온라인몰 '롯데온'에서 유심을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이남정 LG헬로비전 모바일사업담당은 "이번 제휴가 헬로모바일 유통판로를 넓히고 롯데온 집객효과를 높이며 상호 윈윈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알뜰폰 천만시대를 맞아 합리적인 반값유심 혜택에 눈 뜬 소비자가 크게 늘어난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인 유통채널 혁신으로 고객 접근성과 만족도를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LG헬로비전 관계자들이 롯데온 유심판매 내용을 소개하고 있다. [LG헬로비전 제공]

LG헬로비전 헬로모바일이 롯데쇼핑과 손잡고 롯데그룹 통합 온라인몰 ‘롯데온’에서 유심을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알뜰폰 유심을 대형 온라인몰에서 구매할 수 있어 비대면 시대 간편한 통신비 절감 대안으로 주목된다.

오늘부터 ‘롯데온’에서 언제라도 손쉽게 유심을 구입할 수 있다. 요금제 가입 방법도 단순하다. 유심 구입 후 연동되는 가입신청 페이지를 통해 ‘무제한 33 유심’ 등 헬로모바일의 전 유심요금제를 자유롭게 선택해 가입할 수 있다. 이후 배송된 유심은 셀프 개통 5분이면 단말기에 꽂아 즉시 이용 가능하다.

헬로모바일은 코로나19 이후 일상이 된 비대면 쇼핑 트렌드에 주목해 이번 제휴를 추진했다. 롯데그룹 유통계열사 서비스를 한 데 모아 쇼핑편의를 더한 ‘롯데온’을 통해 알뜰폰 접근성을 한층 높인다는 목표다. 특히 롯데온 인기상품인 자급제폰과 유심의 판매 시너지도 기대된다. MZ세대들의 ‘자급제+유심’ 소비가 본격화되면서, 지난해 자급제 판매채널(오픈마켓)을 통한 헬로모바일 유심가입자도 전년 대비 3배 이상 급증했다.

이남정 LG헬로비전 모바일사업담당은 “이번 제휴가 헬로모바일 유통판로를 넓히고 롯데온 집객효과를 높이며 상호 윈윈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알뜰폰 천만시대를 맞아 합리적인 반값유심 혜택에 눈 뜬 소비자가 크게 늘어난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인 유통채널 혁신으로 고객 접근성과 만족도를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홍승희 기자

hss@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