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지디넷코리아

우체국, 신한카드와 최고 연 8.95% 제휴 적금 출시

박수형 기자 입력 2022. 04. 18. 12:28

기사 도구 모음

우정사업본부는 신한카드사와 제휴를 맺고 최고 연 8.95%의 우대혜택을 제공하는 '우체국 신한 우정적금'을 19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손승현 우정사업본부장은 "신한카드사와 제휴를 통해 고객에게 더 좋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상품을 출시했다"면서 "앞으로도 고금리 예금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가계생활안정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올해 10월까지 한시 판매

(지디넷코리아=박수형 기자)우정사업본부는 신한카드사와 제휴를 맺고 최고 연 8.95%의 우대혜택을 제공하는 ‘우체국 신한 우정적금’을 19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우체국 신한 우정적금’은 올해 10월31일까지 1인 1계좌로 가입할 수 있다. 가입기간은 12개월이고 월 최대 30만원 납입 가능한 자유적립식 예금이다.

기본금리는 연 1.9%다. 자동이체 등 우대조건을 충촉하면 최대 연 0.45% 포인트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신한카드 제휴 이벤트 적용조건을 충족하면, 적금 만기 시 연 6.6%의 특별리워드가 제공돼 최고 연 8.95%까지 가능하다.

신한카드 특별리워드 적용조건은 최근 6개월간 신한카드 이용 실적이 없는 경우 신한카드 온라인 채널을 통해 발급받고 적금 가입 후 3개월 내 20만원 이상 사용하면 된다.

가입은 신한카드 홈페이지에서 이벤트 코드를 발급받은 뒤 우체국 창구 또는 인터넷뱅킹, 스마트뱅킹에서 적금 가입 시 입력하면 된다.

신상품 출시를 기념해 6월30일까지 경품 이벤트도 진행한다. 가입 고객 대상 추첨을 통해 편의점 상품권, 커피 쿠폰 등 제공한다.

손승현 우정사업본부장은 “신한카드사와 제휴를 통해 고객에게 더 좋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상품을 출시했다”면서 “앞으로도 고금리 예금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가계생활안정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수형 기자(psooh@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