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중앙일보

[속보] 예비군 소집훈련 6월 2일부터 재개..소집·원격 혼합실시

고석현 입력 2022. 04. 22. 09:04 수정 2022. 04. 22. 09:25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역 대합실에서 군 장병들이 이동을 하고 있다.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됐던 예비군 소집훈련이 약 2년만에 재개된다.

22일 국방부는 예비군 소집훈련을 6월 2일부터 재개한다며, 소집훈련 1일과 원격교육 1일을 혼합해 실시한다고 밝혔다.

훈련 대상자들은 소집부대(동원지정자인 경우)나 지역예비군 훈련장에서 소집훈련을 1일(8시간) 받게 되고, 개인별 훈련소집통지서는 훈련일 7일 이전에 전달된다.

원격교육은 오는 10월부터 약 2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개인별로 8과목(총 8시간)을 수강해야 하며, 구체적 수강일시와 과목·수강방법 등은 향후 안내된다. 만일 원격교육을 수강하지 않으면 그 시간만큼 내년도 예비군 훈련으로 이월된다.

한편 국방부는 당초 2020년 3월부터 시작될 그해 예비군 훈련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연기했다가 8월에 전면 취소를 발표했다. 지난해에도 훈련이 이뤄지지 않았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Copyrightⓒ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