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뉴스1 PICK]'성인이 되었습니다' 2년 만에 열린 성년식

신웅수 기자 입력 2022. 05. 14. 13:34

기사 도구 모음

성년의 날을 앞두고 광흥당에서 전통 성년식이 열렸다.

마포구는 14일 오전 서울 광흥당에서 전통 성년식을 열었다.

옛 선조들이 거행했던 성년례를 재현한 이번 '전통 성년식'은 전통 예법에 따라 어른이 되어 옷을 입는 '시가례', 외출복을 입는 '재가례', 관복을 입는 '삼가례'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20세가 된 청년들에게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고, 전통문화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을 심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포구, 2년 만에 광흥당서 전통 성년식 개최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신웅수 기자 = 성년의 날을 앞두고 광흥당에서 전통 성년식이 열렸다.

마포구는 14일 오전 서울 광흥당에서 전통 성년식을 열었다.

옛 선조들이 거행했던 성년례를 재현한 이번 ‘전통 성년식’은 전통 예법에 따라 어른이 되어 옷을 입는 ‘시가례’, 외출복을 입는 ‘재가례’, 관복을 입는 ‘삼가례’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20세가 된 청년들에게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고, 전통문화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을 심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올해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개최됐다.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14일 서울 마포구 광흥당에서 열린 전통 성년식에서 참가자들이 성년 의식을 치르고 있다. 마포구는 20세가 된 청년들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기 위해 전통 성년식을 열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이후 2년 만에 열렸다. 2022.5.14/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phonalist@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