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공천 반발' 박권현 청도군수 후보, 가족과 '3보1배' 캠페인

정우용 기자 입력 2022. 05. 14. 21:54

기사 도구 모음

'불공정 공천'에 반발해 무소속으로 출마한 박권현 경북 청도군수 후보가 14일 '공정하고 깨끗한 선거'를 위해 가족들과 함께 '3보 1배'이색 캠페인을 벌였다.

국민의힘 예비후보로 등록했던 박 후보는 공천심사위원회가 김하수 후보로 단수 추천하자 이에 반발해 24년간 몸담은 여당을 지지자 1000여명과 탈당하고 무소속 출마를 했다.

앞서 박 후보는 지난 5~7일 국민의힘 '불공정 공천'을 규탄하는 '100km 항의 행군'을 아들과 함께 하기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3보1배하는 박권현 청도군수 후보(박권현 후보 제공)2022.5.14/© 뉴스1

(청도=뉴스1) 정우용 기자 = '불공정 공천'에 반발해 무소속으로 출마한 박권현 경북 청도군수 후보가 14일 '공정하고 깨끗한 선거'를 위해 가족들과 함께 '3보 1배'이색 캠페인을 벌였다.

국민의힘 예비후보로 등록했던 박 후보는 공천심사위원회가 김하수 후보로 단수 추천하자 이에 반발해 24년간 몸담은 여당을 지지자 1000여명과 탈당하고 무소속 출마를 했다.

아내 아들 등 박 후보 가족들은 '모든 군민은 군수입니다'란 피켓을 들고 청도읍 전역을 돌며 '3보 1배'를 했다.

박 후보는 "더 낮은 자세로 군수 업무를 수행하며, 청도의 진정한 새바람을 일으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진심을 보여드리기 위해 '3보 1배'를 했다"며 설명했다.

앞서 박 후보는 지난 5~7일 국민의힘 '불공정 공천'을 규탄하는 '100km 항의 행군'을 아들과 함께 하기도 했다.

newsok@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