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지디넷코리아

구글 픽셀워치, 4년전 출시된 구형 '엑시노스 9110' 칩 탑재

이나리 기자 입력 2022. 05. 16. 14:10 수정 2022. 05. 16. 18:59

기사 도구 모음

구글이 올해 가을 출시하는 스마트워치 '픽셀워치'에 4년 전 출시된 구형 '엑시노스 9110' 프로세서가 탑재된다는 전망이 나왔다.

15일(현지시간) IT 매체 나인투파이브구글은 "구글의 픽셀워치에 삼성전자가 4년전 출시한 엑시노스9110 시스템온칩(SoC)을 탑재한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그동안 업계에서는 구글이 픽셀워치에 '엑시노스W920'을 탑재할 것으로 전망해 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갤럭시워치5, 최신 5나노 칩 탑재.. 픽셀워치 보다 성능 우위 전망

(지디넷코리아=이나리 기자)구글이 올해 가을 출시하는 스마트워치 '픽셀워치'에 4년 전 출시된 구형 '엑시노스 9110' 프로세서가 탑재된다는 전망이 나왔다. 

15일(현지시간) IT 매체 나인투파이브구글은 "구글의 픽셀워치에 삼성전자가 4년전 출시한 엑시노스9110 시스템온칩(SoC)을 탑재한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픽셀워치는 구글이 처음으로 내놓는 스마트워치다. 

구글 픽셀워치(사진=구글)

엑시노스9110은 삼성전자가 2018년 8월 오리지널 갤럭시워치를 출시하면서 함께 선보인 칩셋이다. 이후 2019년 출시된 갤럭시워치 액티브, 액티브2와 2020년 출시된 갤럭시워치3에도 엑시노스9110이 탑재됐다.

엑시노스9110은 2개의 코어텍스-A53 코어가 탑재돼 있으며, 10나노미터(nm) 공정을 기반으로 제조된 프로세서다.

그동안 업계에서는 구글이 픽셀워치에 '엑시노스W920'을 탑재할 것으로 전망해 왔다. 엑시노스W920은 삼성전자가 지난해 8월 출시한 갤럭시워치4에 처음으로 탑재된 프로세서다.

엑시노스W920은 5나노 공정 기반으로 제조됐으며, 엑시노스9110과 비교해 중앙처리장치(CPU) 성능이 20% 빠르고, 그래픽 성능은 10배 빠르다.

갤럭시워치4에 탑재된 '엑시노스 W920'(사진=삼성전자)

나인투파이브구글은 "구글이 픽셀워치 개발을 일찍 시작했을 수 있다"라며 "구글이 지난해 하반기에 출시된 엑시노스W920로 변경하기에는 픽셀워치 개발기간과 출시일이 지연될 수 있어서 적용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구글이 픽셀워치를 올 가을 출시하는 시점에 삼성전자 또한 신형 '갤럭시워치5' 출시할 예정이다. 갤럭시워치5는 5나노 공정 기반의 칩이 탑재되고, 최고 모델인 제품에는 역대 최고 수준인 572mAh가 탑재된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반면 픽셀워치는 300mAh 배터리가 탑재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나리 기자(narilee@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