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추경호 '총리 직무대행' 주재 국무회의..3개부처는 차관 참석

한혜원 입력 2022. 05. 17. 09:48

기사 도구 모음

윤석열 정부 출범 후 두 번째 국무회의가 1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열렸다.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국회 인준이 지연되고 있는 가운데 김부겸 전 총리가 지난 12일부로 사임하면서 추 부총리가 총리 직무를 대행해 진행했다.

이날 국무회의는 새정부 들어서 두 번째로, 앞서 윤 대통령은 취임 사흘째인 지난 12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임시 국무회의를 열고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을 심의·의결한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尹정부 두번째 국무회의..행정기본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기에 경례하는 추경호 국무총리 직무대행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국무총리 직무대행인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국기에 경례를 하고 있다. 2022.5.17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윤석열 정부 출범 후 두 번째 국무회의가 1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열렸다.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국회 인준이 지연되고 있는 가운데 김부겸 전 총리가 지난 12일부로 사임하면서 추 부총리가 총리 직무를 대행해 진행했다.

이날 회의에는 외교·통일·국방·행정안전·문화체육관광·산업통상자원·국토교통·고용노동·과학기술정보통신·중소기업벤처·환경부 장관이 참석했다.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해양수산부 장관은 세종에서 화상으로 참여했다.

차기 장관 임명 여부를 놓고 국회와 대통령실 사이에 줄다리기가 벌어지고 있는 부처는 차관이 대신 자리하거나 불참했다.

법무부는 이노공 차관, 교육부는 장상윤 차관, 여성가족부는 이기순 차관이 자리했다.

보건복지부는 장관과 차관 모두 참석하지 않았다.

이날 회의에서는 행정기본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등이 의결됐다.

이날 국무회의는 새정부 들어서 두 번째로, 앞서 윤 대통령은 취임 사흘째인 지난 12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임시 국무회의를 열고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을 심의·의결한 바 있다.

hye1@yna.co.kr

▶제보는 카톡 okjebo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