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오마이뉴스

주미대사에 조태용 의원, 질병청장에 백경란 교수

유창재 입력 2022. 05. 17. 11:54

기사 도구 모음

 윤석열 대통령은 17일 새 정부 초대 주미특명전권대사(장관급)에 조태용 국민의힘 의원을 내정했다.

또 차관급인 질병관리청장에 백경란 성균관대 의대 교수를,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에 김소영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를 각각 임명했다.

백경란 신임 질병청장은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석·박사를 취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7일 윤석열 정부 주요 인선 발표.. 금융위 부위원장에 김소영 교수

[유창재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17일 초대 주미대사에 국민의힘 조태용 의원, 질병관리청장에 백경란 성균관대 의대 교수,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에 김소영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를 인선했다고 대통령실이 밝혔다.
ⓒ 공동취재사진/인수위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은 17일 새 정부 초대 주미특명전권대사(장관급)에 조태용 국민의힘 의원을 내정했다. 또 차관급인 질병관리청장에 백경란 성균관대 의대 교수를,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에 김소영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를 각각 임명했다. 

윤 대통령 대변인실은 이날 오전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공지 문자를 통해 이같은 인선 결과를 알렸다.

우선 조태용 신임 주미대사는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하고 외교부에 입직한 외교관료 출신으로 주호주 대사와 외교통상부 북미1과장과 북미국장, 장관 특별보좌관, 1차관 등을 역임했다. 그리고 이후 국가안전보장회의 사무처장과 국가안보실1차장을 지냈으며, 2020년 제21대 총선에서 비례대표로 국민의힘 의원이 됐다.

백경란 신임 질병청장은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석·박사를 취득했다. 대한감염학회 이사장과 코로나19 백신안정성위원회 자문위원 등을 역임했다. 또 제20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사회복지문화분과 인수위원으로 활동했다. 

백 신임 청장은 지난 3월 안철수 전 인수위원장의 추천으로 인수위에 합류했고, 코로나19 방역 체계를 설계해왔다. 안 전 위원장의 배우자인 김미경 서울대 의대 교수와는 의대 동기로 막역한 사이로 알려져 있다. 질병관리청은 2020년 질병관리본부에서 청으로 승격됐으며, 정은경 당시 질병관리본부장이 초대 청장으로 임명됐었다. 백 신임 청장은 정 현 청장을 이어 2대 청장이 된다.

김소영 신임 금융위 부위원장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예일대 경제학 석·박사를 받았다. 고려대 교수를 거쳐 2009년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로 자리를 옮긴 후 한국경제학회 이사, 국제결제은행 자문역, 한국경제학회 사무국장 등을 역임했다.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서 경제1분과 인수위원으로 활동했다.

Copyrights ⓒ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