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노컷뉴스

"오염수 방출, 윤석열 반대 안 해"..日언론 '주목'

CBS노컷뉴스 장성주 기자 입력 2022. 05. 19. 10:48

기사 도구 모음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를 해양에 방출을 공식 승인한 가운데, 일본 언론은 우리나라의 반응이 180도 달라진 점에 주목했다.

지지통신은 18일 '국제 기준에 따른 원전 처리수(오염수의 일본식 표현) 방출, 반대 없는 한국'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일 관계 개선에 의욕적인 자세 반영해 부드러워졌다"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 탱크.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를 해양에 방출을 공식 승인한 가운데, 일본 언론은 우리나라의 반응이 180도 달라진 점에 주목했다.

지지통신은 18일 '국제 기준에 따른 원전 처리수(오염수의 일본식 표현) 방출, 반대 없는 한국'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일본 원자력규제위원회는 이날 도쿄전력의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계획을 승인했다. 조만간 공식 인가가 날 전망이다.

지지통신은 이에 대한 한국 외교부 관계자가 "도쿄전력의 오염수 해양 방출과 관련해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관점에서 안전하고, 국제법과 국제 기준에 맞는 방식으로 처리될 수 있도록 필요한 대응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인준안 표결을 하루 앞둔 19일 오전 윤석열 대통령이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와 윤석열 정부의 대응이 달라진 점에 주목했다.

문재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의 해양 방류를 반대했지만, 윤석열 정권의 외교부는 일본과 협의를 계속해 나가겠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강조했다.

지지통신은 "한일 관계 개선에 의욕적인 윤석열 정권의 자세를 반영해 대응이 부드러워진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jebo@cbs.co.kr
  • 카카오톡 :@노컷뉴스

CBS노컷뉴스 장성주 기자 joo501@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