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오마이뉴스

[오마이포토] 조 바이든 차량 향해 구호 외치는 시민단체 회원들

권우성 입력 2022. 05. 21. 16:3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권우성 기자]

▲ [오마이포토]  
ⓒ 권우성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평통사) 회원들이 21일 오후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의 한미정상회담이 열리는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청사 출입문 부근인 이촌역 앞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이 탄 차량행렬이 지나가는 시간에 맞춰 '중국과의 대결 위한 쿼드 참여 반대' '신냉전 부르는 한일/한미일 동맹구축 반대' '한반도 전쟁위기 격화시킬 전략자산 전개 반대' 등이 적힌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조 바이든 미대통령을 태운 차량이 21일 오후 한미정상회담을 위해 서울 용산구 이촌역 부근 대통령실 청사 출입구로 향하고 있다.
ⓒ 권우성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청사 입구인 이촌역 앞에서 시민단체 회원들이 조 바이든 미 대통령 차량 도착 시간에 맞춰 구호를 외치고 있다.
ⓒ 권우성
 
 조 바이든 미 대통령 차량 행렬을 향해 구호 외치는 시민단체 회원들.
ⓒ 권우성
 
 21일 오후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대통령의 한미정상회담이 열리는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청사 부근 이촌역 출입문에 경찰이 시위대를 대비해 바리케이드를 설치해 있다.
ⓒ 권우성

Copyrights ⓒ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