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시스

외교 2차관, UNESCAP 총회 참석..아태지역 협력 의지

최서진 입력 2022. 05. 23. 19:12

기사 도구 모음

이도훈 외교부 제2차관이 23일부터 27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화상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개최되는 제78차 유엔 아시아태평양 경제사회위원회(UNESCAP) 총회에 우리 측 수석대표로 화상 참석한다.

이번 총회는 '아태지역의 지속 가능 발전 진전을 위한 공동 의제'를 주제로 코로나19, 기후 변화 등 아태 지역 내 위기 극복을 위한 역내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사내용 요약
23~27일 우리 측 수석대표로 참석
이도훈 "아태지역, 코로나 등으로 위협"

[서울=뉴시스] 홍효식 기자 =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9일 차관(급) 및 대통령 비서실 인선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은 이도훈 외교부 2차관. (사진=당선인 대변인실 제공) 2022.05.0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최서진 기자 = 이도훈 외교부 제2차관이 23일부터 27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화상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개최되는 제78차 유엔 아시아태평양 경제사회위원회(UNESCAP) 총회에 우리 측 수석대표로 화상 참석한다.

이번 총회는 '아태지역의 지속 가능 발전 진전을 위한 공동 의제'를 주제로 코로나19, 기후 변화 등 아태 지역 내 위기 극복을 위한 역내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 차관은 이날 사전 녹화된 국별 연설을 통해 아태 지역의 연대와 협력 방안을 제안하고, 이를 위한 우리 정부의 기여 의지를 전했다.

이 차관은 아태지역의 발전이 코로나19 팬데믹 및 기후 변화 등으로 위협받고 있음을 지적하면서 문제 대처를 위한 한국의 정책을 소개했다.

아울러 한국이 글로벌 중추국가로서 아태지역 위기 극복 및 지속가능한 발전 진전을 위한 역내 협력에 계속 기여해 나갈 예정임을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westjin@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